축산뉴스

폭염대비 '축사환기' 몹시 중요해

농협축산경제, 폭염대비 축사관리 요령...대형선풍기나 송풍팬 활용 환기 손쉽게

URL복사

올해 여름철 기온이 예년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혹서기 폭염으로 가축의 생산성 저하 및 폐사 등 축산농가의 피해 발생이 우려되어 ‘여름철 폭염 대비 가축ㆍ축사관리 요령’을 일선 농·축협 및 축산농가에 안내하였다.

 

주요 내용으로는 여름철에는 축사 내부의 온도가 쉽게 올라가기 때문에 대형선풍기나 송풍팬 등을 이용하여 덥고 습한 공기를 축사 밖으로 배출할 수 있도록 환기조치를 해주고, 축사 지붕을 차광막으로 덮어 과다한 복사열을 차단하고, 스프링클러나 점적관수시스템 설치로 축사 내부 온도가 올라가는 것을 방지 하는 등의 축사관리 요령을 안내하였다.

 

 

축종별 주요 특성에 따라 소는 더위로 사료섭취량이 저하되면 흑설탕 100g 정도를 사료급여 시에 함께 급여하고 시원한 물(15~24℃)을 충분히 마실 수 있도록 조치해야하며, 돼지와 닭은 상대적으로 온도가 낮은 새벽과 저녁에 사료를 집중 급여, 고온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비테인, 유기산제, 비타민제 급여 등이 있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농가 현장지도 등을 통해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축산농가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축종별 적절한 사양관리와 피해예방 방법을 집중 안내하는 등 사전대비를 통해 농가 피해가 없도록 지도․지원을 강화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