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복지

사랑의 '한돈 나눔' 릴레이 행사

카길애그리퓨리나, 코로나19로 어려운 시장 속에 참푸른글로벌 함께 진행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적 책임을 위한 활동 이어와…"한돈 사양가들에 많은 도움이 되길 기대"

URL복사

㈜카길애그리퓨리나(대표 박용순)와 (유)참푸른글로벌(대표 송석찬)과 함께 ‘사랑의 한돈 나눔 행사 릴레이’를 전남 담양군 참푸른글로벌 2층 회의실에서 지난 24일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진행하는 사랑의 한돈 나눔 사랑 릴레이는 현재 코로나19등으로 어려운 시장 속에 평소 응원과 감사를 표현하고 싶은 지인에게 감사의 편지와 함께 ‘참푸른보성녹돈’ 3kg을 전달하는 형식이다. 송석찬 대표 외 9명의 인원들을 시작으로 10주간 최대 100분에게 한돈을 릴레이식으로 나눠주며 행사 진행은 참푸른글로벌 홈페이지 인증샷 및 추천 게시판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카길애그리퓨리나 유현덕 영업이사는 “한돈 소비와 코로나 바이러스의 위기 속에 ‘사랑의 한돈 나눔 행사 릴레이’를 진행하게 되어 뜻 깊게 생각한다”며, “건강하고 안전한 한돈 생산 및 소비 촉진을 위해 두 회사가 힘을 합쳐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푸른글로벌 송석찬 대표는 "모두들 어려운 상황이지만 서로 돕고 긍정적 분위기를 만들어서 이 위기를 헤쳐 나가며 이번 행사가 많이 주최되어 국내 한돈 사양가들에게 보탬이 되길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카길애그리퓨리나는 53년간 한국 축산업과 함께 성장한 동물영양 전문기업으로서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적 책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다. 참푸른 글로벌은 ‘안전한 먹거리 생산, 농장에서 식탁까지’라는 가치 아래, 양돈기자재와 농장 신축 및 리모델링 양돈장 운영, 가공 및 유통까지 ‘축산에 대한 모든 것’을 취급하는 농업회사 법인으로 함평·담양 등 농장 소재지에 매년 불우이웃돕기 성금과 돼지고기를 기탁하는 등 나눔 활동을 벌이며 지역 사회와의 상생 발전을 선도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귀농귀촌정책, 지역밀착형 지원 강화로 농촌 이주 안착 유도
- '농촌에서 살아보기' 신규 도입... '맞춤형 지역정보제공 서비스' 확대 등 귀농정책 전면전환 나서 - '21년 귀농귀촌 정책 예산 342억 원으로 역대 최대규모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높아진 귀농귀촌에 대한 도시민들의 관심을 반영하여 귀농귀촌 정책을 전면 전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최근 베이비붐 세대의 본격적 은퇴로 귀농귀촌 잠재수요층이 확대된 가운데 코로나19 영향으로 저밀도사회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이 지속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진단하며, 이러한 새로운 고객층들이 안정적으로 농촌에 정착할 수 있도록 귀농귀촌 정책 방향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그 배경을 설명하였다. 농식품부가 강조하는 귀농귀촌 정책의 전환 방향은 ’지역밀착형 체험·정보 제공‘이다. 영농기술교육·정보제공등 ’귀농‘ 중심에서 관심 지역으로 주거이전에 도움이 될 지역 일자리 교육·정보 등 ’귀촌‘ 중심으로 전환하고, 교육과 박람회 등 간접체험 중심에서 실제 장기간 관심 지역에서 살아보기를 지원하는 등 밀도높은 농촌 생활 지원 중심으로 바꾸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이를 위해 농식품부는 올해 귀농귀촌 예산을 342억원으로 전년 대비 68.5%(139억원) 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