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식용곤충 업체·농산업 단체, 코로나19 극복 ‘기부 릴레이’

식용곤충 제품과 즉석 쌀국수 대구 의료팀에 전달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기 위한 전국 농산업 관련 생산업체와 단체의 물품지원이 잇따르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곤충산업중앙회(회장 황규민) 소속 전국 13개 생산업체는 지난 15일, 식용곤충 제품 523개(1,900만 원 상당)를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대구지역 병원 의료진에 전달했다.

 

이에 앞서 4일에는 한국곤충산업중앙회 전북지부(대표 나만수) 9개 식용곤충 업체가 자체 생산한 식용곤충 제품을 대구지역 병원 의료진에 전달하기도 했다.

이들이 후원한 식용곤충 제품은 갈색거저리 애벌레(고소애), 흰점박이꽃무지 애벌레(꽃뱅이) 등 식용곤충이 주원료로, 농촌진흥청에서 연구 개발한 특허기술로 생산한 것이다.

 

농촌진흥청 곤충산업과 남성희 과장은 “체력 회복과 영양 보충, 면역력 개선 효과가 과학적으로 입증된 식용곤충 제품이 최전선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애쓰시는 분들의 건강에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농촌진흥청으로부터 수출역량 향상에 필요한 기술, 교육, 네트워크를 지원받고 있는 농식품수출경영체협의회(회장 문수호)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의 손길을 보탰다.

 

이 협회 회원들은 12일, 대구·경북지역의 현장지원 봉사자 등을 돕기 위해 즉석 쌀국수 9,000개(300박스, 약 1천만 원 상당)를 경상북도 도청을 통해 대한적십자사 경상북도지사에 전달했다.

 

농식품수출경영체협의회 문수호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나눔을 실천하는 농업인들의 따뜻한 마음이 대구·경북지역에 전달되어 코로나19 위기가 하루빨리 극복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이달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이강삼 대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이달(6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人)으로 경상남도 하동군 ‘슬로푸드 주식회사 농업회사법인’의 ‘이강삼 대표’를 선정했다. 이강삼 대표는 지역 제조업체 25개소를 법인 내 회원사로 영입하여 매실·배 영농조합법인 등 생산단체와 생산물 수급협약을 통한 통합가공시스템을 구축하고, 도라지 배즙 등 개발제품의 공동판매 전략으로 농촌융복합산업화에 성공하였다. 슬로푸드는 산지조직 규모화를 통해 소규모 제조업체와 생산자 간 개별계약 시 발생할 수 있는 수급 불안정성을 낮추고, 지역농산물의 대규모 계약재배(배, 매실 등 약 550톤)를 통해 농가 소득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품질관리를 위한 생산책임제를 도입하고, 하동벤처농업협회 등 지역단체와 협력하여 회원사 대상으로 경영·식품위생·마케팅 컨설팅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지역단위 가공제품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슬로푸드는 전자상거래(오픈마켓, 소셜커머스 등) 및 홈쇼핑(NS, 아임쇼핑 등) 등 다양한 판로를 개척하고, 국내시장 외 미국, 호주, 중국까지 판매를 확대하여, 최근 3년간(2017~2019년) 연평균 매출액 약 20억 원 이상 달성했다. 특히, 다양한 유통채널의 직접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