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농협유통, 우리 돼지고기 프로포크 삼겹살·목심 할인판매

목우촌 프로포크, 돼지고기 소비촉진 위해 19일까지 할인판매 들어간다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나병만)은 목우촌 프로포크 삼겹살과 목심을 각각 990원(100g)에 할인 판매한다.

대한민국 대다수의 국민이 좋아하는 돼지고기, 그중 가장 선호도가 높은 삼겹살과 목심을 소비자의 건강 증진을 위해 초특가로 준비했다.

 

무심코 먹고 있었던 돼지고기는 지방(6%)보다 단백질(21%)이 많은 고단백 저지방 음식으로 소고기, 닭고기에 버금가는 영양이 가득 담겨있다. 삼겹살은 비타민B1과 아연·셀레늄의 영향으로 혈액을 맑게 해준다고 알려져 있으며, 목심은 지방과 살코기의 비율이 적당해 돼지고기 맛의 정석을 보여준다. 

 

항체·세포막·호르몬 등을 형성하는 리놀렌산이 풍부해 염증 등에 대한 면역력을 높이는 효능을 갖고 있으며, 육즙이 풍부해 구이용으로 많이 이용되는데, 마늘과 궁합이 잘 맞아 같이 먹으면 영양 흡수에 도움을 준다.

건강 증진을 위해 목우촌 프로포크와 손잡고 농협유통 하나로마트, 하나로유통, 충북, 대전 등 하나로마트 매장에서 2월 19일까지 삼겹살 100g 당 990원, 목심 100g당 990원에 할인 판매한다. 저렴한 가격인 만큼 판매 여부 등 자세한 행사 내용은 인근 하나로마트에 문의하면 된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어촌 '빈집' 활성화 기대
농촌 빈집정비 활성화를 위하여 빈집신고제, 빈집정비계획 수립 및 빈집실태조사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농어촌정비법 개정안이 2월 11일 공포되었다. 시장·군수·구청장은 빈집이 공익상 현저히 유해하거나 주변환경을 저해할 우려가 있을 때 소유주에게 철거나 수리 등을 명령할 수 있다. 특히 철거를 명령한 경우, 소유주가 특별한 사유 없이 따르지 않으면 강제로 철거할 수 있다. 그러나, 이 같은 빈집정비 절차는 소유주에게 곧바로 정비명령 등 강제적인 조치를 취하도록 하기 때문에, 사유재산권 침해의 우려가 있어 현장에서는 거의 활용되지 않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에 대응하여 이번에 개정된 농어촌정비법에서는 지역주민과 빈집소유주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비강제적인 절차를 도입하고, 체계적인 빈집정비의 근거도 마련하였다. 먼저, 주민 누구나 주변 환경에 피해를 주고 있어 정비가 필요한 빈집을 신고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였다. 농촌지역에서 관리되지 않고 방치된 빈집은 화재·붕괴의 위험, 야생동물 출입·쓰레기 투척 등으로 인근 주민의 생활환경과 농촌 경관을 훼손하는 경우가 많다. 이처럼 주변 생활환경·위생·경관에 위해한 빈집을 ‘특정빈집’으로 정의하고, 농촌 생활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