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국클 HMR기술 업고 성장가속도 기대

밀키트의 선두주자 ㈜프레시지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확정
기술인프라 적극 활용… 12월 27일 분양계약 체결
국클 기술인프라 활용, 밀키트시장 선도위해 투자결정

국가식품클러스터지원센터(이사장 윤태진, 이하 “지원센터”)는 지난 30일 밀키트분야 1위 기업인 “㈜프레시지(대표 정중교)”가 국가식품클러스터와 분양계약 체결을 했다고 밝혔다.

 

지원센터는 이어 밀키트 분야에서 수직성장세를 기록 중인 ㈜프레시지는 보유하고 있는 생산기술력과 국가식품클러스터의 HMR기술지원센터 R&D 인프라를 활용하여 밀키트산업을 주도하겠다는 전략으로 투자를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프레시지는 국내 밀키트 시장 1위기업으로 원재료 구매부터 엄격한 인증을 통과한 생산시설 기반까지 역량을 두루 갖춰 올해 매출액 1,0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016년 스타트업 벤처기업으로 시작해 한국투자증권 등 9곳의 벤처캐피탈(VC)과 금융기관으로부터 50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던 ㈜프레시지는 최근 소프트뱅크스벤처스에서도 투자를 받아 성장가능성이 큰 기업으로 인정받고 있기도 하다.

또한 경기도 용인에 2공장을 설립하고 있으며, 내년 초 준공  후 반찬·도시락·이유식 등을 생산할 계획이다.

 

㈜프레시지는 국가식품클러스터에 신규 공장을 설립하여 인근 지역의 신선한 농산물을 활용한 밀키트 제품생산을 계획하고 있어 인근 농가 매출상승 및 고용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국가식품클러스터는 HMR기술지원센터를 운영할 계획이어서 최신 기술을 활용하여 기업의 애로사항 해소 및 제품 개발에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업 성장지원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지원센터 윤태진 이사장은 “국내 밀키트 1위기업과 HMR최고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국가식품클러스터의 만남은 국가식품클러스터 뿐만 아니라 관련 산업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3대 R&D센터뿐만 아니라 HMR기술지원센터·소스산업화센터 등을 통해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은 물론이고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귀농' 노하우(?)... 서정귀농대학에서 찾는다!
서정대학교(총장 양영희)는 7월 11일 농림축산식품부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의 주관으로 시행하고 있는 서정귀농대학교(학교장 김문선) 제13기 수료식을 가졌다. 코로나19 감염병 유행으로 여러차례 개강이 연기되는 등 시행의 어려움이 있었으나 교육시간을 축소 운영하고 대면수업간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는 운영으로 30명 전원이 졸업시험을 통과하고 수료했다. 서정귀농대학교는 귀농에 대한 올바른 접근방법과 귀농 후 농업경영체로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이번 귀농학교 교육에서는 달라진 농업환경에서 소비자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농업기술 및 유통노하우를 전수 받는데 중점을 두고 실습을 진행했다. 특히 고구마 파종 수업시간에는 직접 비닐멀칭을 하며 구슬땀을 흘리고 농업속으로 들어가는 모습에서 귀농인의 마음자세를 볼 수 있었다. 서정귀농대학교 과정은 양주시와 양주시 농업기술센터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원활한 강사 파견과 기술자문 등을 협력하고 있으며 국내 최초로 디자인싱킹 강의를 상품개발 및 유통 교과목에 적용해 농업계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정재익 과정장/지도교수는 “귀농 후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고 현업에 즉시 적용가능한 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