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도시민 농촌유치지원사업’ 지역활성화에 한몫 톡톡

농정원, ‘20년 ‘도시민 농촌유치지원사업’에 참여하는 전국 지자체 77개 시·군으로 확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 이하 농정원)은 ’20년 ‘도시민 농촌유치지원사업’ 참여 지자체를 77개 시·군으로 확대하였다.

’20년도 사업참여를 희망하는 지자체를 대상으로 서면평가, 이의신청, 발표평가 운영 등을 통해 ’19년보다 5개소 많은 77개 시·군을 지원할 예정이다.

 

‘도시민 농촌유치지원사업’은 시·군별 도시민 유치와 귀농귀촌을 연계한 도시민 농촌 유치 프로그램을 지원해 주는 사업으로서, 인구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 지역에 귀농귀촌지원센터 운영, 소규모 기반 조성(상·하수도, 전기시설 등), 체험·교육프로그램, 지역민과의 화합도모 등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19년에는 귀농귀촌인과 원주민 간의 융화합 프로그램 지원 비중 확대, 귀농귀촌인의 전직과 재능을 활용한 일자리 연계 평가 항목 신규도입 등 평가체계 개선을 통해 사업을 내실화하였다.

 

농정원 담당자는 본 사업이 지역 특색에 맞는 맞춤 지원이 가능하여,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에게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휴양림' 활성화에 맞손 잡아!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3월 20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대회의실에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공무원연금공단과 3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국립숲체원, 국립산림치유원, 국립하늘숲추모원 등 특화된 산림복지시설 운영을 통해 국민에게 최적의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16년 4월에 개원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이다. 공무원연금공단은 전·현직 공무원 및 그 가족의 생활안정과 복리향상, 노후생활 보장 등을 위해 연금제도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하여 1982년 2월 설립된 인사혁신처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각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산림휴양·복지시설에 대한 주중 이용객 확대 및 은퇴 공무원 재능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책임 공동이행 등을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 협약식에는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 정남준 공무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관계자 약 15명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앞으로 각 기관에서는 ▲산림복지시설 및 자연휴양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설제공 ▲은퇴 공무원과 연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기관 보유시설(산림복지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