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스타팜' 농촌체험 떠나요!!

농관원, 대한민국 농업박람회 스타팜 체험관 성황리 관심끌어
대한민국 농업박람회 스타팜 체험관을 운영하여 소비자에게 농촌의 다양한 문화 체험 기회 제공
전국 스타팜 352개소 중 16개 대표농장 국가인증품 상설 체험프로그램운영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노수현)은 11월 22일부터 3일간 양재동 aT유통센터에서 열린 제1회 대한민국 농업박람회에 참가하여 스타팜 홍보․체험관을 운영하였다.

이번 행사는 전국의 스타팜 농장을 대표하여 16개소에서 참가하여 친환경․GAP농산물, 유기가공식품, 전통식품 등 우수한 국가인증품을 전시․판매하고 소비자가 직접 참여하는 여러 가지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인증품 홍보․판매 코너에는 친환경․GAP인증 과일 뿐만 아니라 지리적 표시품인 양양송이, 한산모시를 비롯하여 유기가공식품을 한자리에서 보고 먹고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한산모시 팔찌 만들기, 압화 공예, 레드키위 카나페 만들기, 엿강정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스타팜 홍보관을 찾은 관람객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농관원은 우수한 스타팜을 지속적으로 발굴하면서 스타팜이 국민들과 가까워 질 수 있도록 전문 여행사와 협업하여 주부모임, 유치원생, 초․중등학생, 영양사 등을 대상으로 현장 방문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금년도 스타팜을 찾은 방문객은 11,000여명으로 인증품 생산현장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어 스타팜 인지도 제고에 크게 기여하고 있으며, 전국 스타팜 지정현황, 관련 행사 등 세부사항은 스타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타팜(Star-Farm)이란? 국가인증을 받은 우수식품을 생산하는 농장 중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농장에 대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 지정한 농장으로 전국적으로 352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농관원 노수현 원장은 “국가인증 농식품 생산을 통해 건강한 먹거리와 환경을 생각하고, 도․농 교류로 농업농촌의 가치를 직접 느낄 수 있도록 현장체험 행사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히면서, 소비자가 스타팜이 생산한 국가인증 농식품의 의미와 가치가 빛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애정을 가져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어촌 '빈집' 활성화 기대
농촌 빈집정비 활성화를 위하여 빈집신고제, 빈집정비계획 수립 및 빈집실태조사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농어촌정비법 개정안이 2월 11일 공포되었다. 시장·군수·구청장은 빈집이 공익상 현저히 유해하거나 주변환경을 저해할 우려가 있을 때 소유주에게 철거나 수리 등을 명령할 수 있다. 특히 철거를 명령한 경우, 소유주가 특별한 사유 없이 따르지 않으면 강제로 철거할 수 있다. 그러나, 이 같은 빈집정비 절차는 소유주에게 곧바로 정비명령 등 강제적인 조치를 취하도록 하기 때문에, 사유재산권 침해의 우려가 있어 현장에서는 거의 활용되지 않는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에 대응하여 이번에 개정된 농어촌정비법에서는 지역주민과 빈집소유주의 자발적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비강제적인 절차를 도입하고, 체계적인 빈집정비의 근거도 마련하였다. 먼저, 주민 누구나 주변 환경에 피해를 주고 있어 정비가 필요한 빈집을 신고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였다. 농촌지역에서 관리되지 않고 방치된 빈집은 화재·붕괴의 위험, 야생동물 출입·쓰레기 투척 등으로 인근 주민의 생활환경과 농촌 경관을 훼손하는 경우가 많다. 이처럼 주변 생활환경·위생·경관에 위해한 빈집을 ‘특정빈집’으로 정의하고, 농촌 생활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