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경제

SJ산림조합 2019년 회원조합장 연수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 “공익형직불제에 임업분야는 배제되고, 산림사업 갈수록 악화”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이석형)는 최근 이틀간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새마을운동중앙연수원에서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 박종호 산림청 차장, 전국의 회원조합장 142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회원조합장 연수를 실시했다.

 

지난 4월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된 이번 연수는 산림조합의 비전과 조합 발전방안 등 현안사항을 이해하고 공유함으로써 조합의 경영혁신과 경쟁력 확보를 위해 마련되었다.

 

주요 교육내용은 조직혁신과 창조경영을 위한 이석형 산림조합중앙회장 특강, 박종호산림청 차장의 산림정책 특강, 중앙회-회원조합 간 소통간담회, 정성헌 새마을운동중앙회장 등 명사초청 특강 순으로 진행되었다.

 

산림조합중앙회 이석형 회장은 특강에서 “최근 공익형직불제에 임업분야는 배제되고, 산림사업 예산 축소 등 산림분야의 대내외 여건이 갈수록 악화되고 있다”고 말한 뒤, “이제 산림조합도 변화와 혁신, 창조와 역발상을 통해 급변하는 환경에 유연하게 대처해 나가고, 상호금융 및 조합특화사업을 통한 자립 기반 확보 및 지속적인 사회공헌을 통한 국민의 신뢰향상을 통해 위기를 기회로 만들자”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연수에 참석한 조합장들은 대한민국 산림녹화의 주역인 산림조합인으로 자긍심과 긍지를 갖고 국민, 산주, 임업인 모두가 신뢰하는 산림조합으로 만들어 나갈 것을 다짐하는 기회가 되었다고 자평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