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카길애그리퓨리나, 국내산 축산물 유통서비스 확대

전문 유통 조직 통해 생돈 출하 및 유통서비스 본격 가동
박용순 대표 “축산 농가와 중소 육가공 업체와의 상생과 국산 축산물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

카길애그리퓨리나(대표 박용순)는 양질의 국내산 축산물을 안정적이고 가치 있게 공급하기위해 축산 농가와 중소 육가공 업체를 연결하는 축산물 유통 서비스를 확대, 강화한다고 23일 밝혔다.

 

카길애그리퓨리나는 이번 유통 서비스를 통해 고객 축산 농가의 출하와 유통을 책임지게 된다. 이로써 축산 농가는 본업인 사육에 집중하고 양질의 축산물 생산이 가능해진다. 양질의 축산물 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육가공 업체의 경우 이번 유통 서비스를 통해 양질의 축산물을 안정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카길애그리퓨리나는 축산물 유통업에 오랜 경험과 노하우를 갖고 있는 박정수 본부장을 총 책임으로 전문 인력과 조직을 재정비하고, 올해 7월부터 생돈 출하를 시작으로 유통 서비스를 본격 가동했다.

 

국내산 축산물 유통서비스를 통해 카길애그리퓨리나는 영양, 사양 관리, 축산물 품질 향상에도 힘쓰며 장기적으로는 국내 축산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축산 농가들에 자사 돈육 품질 프로그램 팜첵(Farm-Check) 데이터를 통한 분석을 제공하며, 퓨리나, 뉴트리나 브랜드 고객 농가들과 중소 육가공, 유통사와의 상생 협력방안도 지속적으로 마련하기로 했다.

 

박정수 전략유통사업부 본부장은 “카길애그리퓨리나의 유통사업은 국내 축산 농가들의 경쟁력을 제고하고 농가와 지속가능한 동반 성장을 위해 마련됐다”며, “축산 농가 고객의 입장에서는 유통에 대한 부담과 위험을 해소해 한돈, 한우 품질 차별화로 안정적인 사업 기반을 확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용순 카길애그리퓨리나 대표는 “국내 축산업계 고객들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고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국내산 축산물을 공급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해 나갈 계획” 이라며, “최근 축산 농가와 유통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을 향후 카길애그리퓨리나만의 차별화되고 전문성을 갖춘 비즈니스 협력 모델을 통해 상생의 키워드로 풀어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길애그리퓨리나은 1992년 출시한 ‘퓨리나 린포크’와 1995년 ‘디자이너 포크, 에그’ 등 여러 축산 유통과 브랜드 부분에 차별성을 가지고 국내 축산물 가치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