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한돈 농가, 전국 단위 대규모 할인행사로 돌파구 모색

19일 전국 550여곳 한돈인증점 대규모 할인 등 자조금 지원해 대대적 판촉
농협, 홈플러스, 이마트 등 대형마트 및 유통점과 연계 최대 40% 저렴한 가격
한돈 농가 “극심한 소비 위축으로 위태로운 한돈농가 응원해달라” 호소

“안전하고 맛있는 한돈, 합리적인 가격에 구입하세요!”

한돈 농가 비영리단체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으로 인한 소비자 불안심리를 해소하고 실의에 빠져있는 한돈 농가에 힘을 보태 달라는 의미를 담아 대대적인 할인행사를 펼친다고 17일 밝혔다.

 

우선 한돈자조금은 19일(토)부터 오는 27일(일)까지 9일간, 전국 550여곳 한돈인증점에서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행사기간 동안 한돈인증점 음식점에서 삼겹살, 돈까스 등 주 메뉴 1인분당 2,000원을 할인하고, 보쌈, 족발 등 2만원 이상 메뉴는 1인분당 4,000원씩 할인해 판매한다. 인증점 가운데 식육판매장에서는 삼겹살 100g당 300원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오프라인 행사와 더불어 공식 온라인 쇼핑몰 한돈몰에서는 이달 31일(목)까지 기획세트 상품을 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일일 선착순 행사도 진행한다.

 

자조금은 대형유통점과 연계한 한돈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이번 주말부터 다음 주중까지 홈플러스, 이마트 등 대형마트에서는 한돈 삼겹살 등 다양한 부위를 시중 가격보다 15% 이상 저렴한 가격에 만나 볼 수 있다.

 

더불어 농협과 공동으로 이달 말까지 대규모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농협유통·하나로유통에서 한돈 삼겹살, 목심을 17일부터 20일까지 정상가 대비 40% 할인된 1,350원에 판매한다. 전국양돈농협 직매장도 21일부터 27일까지 정상가 대비 20% 이상 저렴하게 판매한다.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불안심리로 인한 극심한 소비위축을 해소하고자 전국 단위의 대대적인 국산 돼지고기 할인행사를 연다”며 “아프리카돼지열병은 돼지에게만 걸리는 가축질병으로 사람에게는 감염되지 않으며 인체에 무해하고 철저한 검사로 안전한 돼지만 유통되니 국민 여러분들은 걱정마시고 우리 한돈을 많이 드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업일자리 체험과 귀농교육 통합 프로그램 개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6월 8일부터 도시민대상 ’농업 일자리 연계 단기 귀농교육‘을 신규 운영한다. 동 교육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한 실직‧폐업, 휴직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도시 구직자에게 영농 근로, 귀농 등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농업분야에서 새로운 기회를 찾아볼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교육은 농업분야 일자리 탐색교육 과정(2시간~4일)과 일자리 체험연계 귀농교육과정(2주)으로 운영된다. 도시민의 교육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도시농협을 교육‧상담 지원 창구로 활용하며 전국 156개 시‧군 농업기술센터의 귀농기초교육을 확대한다. 7대 특‧광역시 및 농업기술센터 미설치 시‧군의 25개 도시농협에서 귀농 기초교육과 함께 농협의 전문성을 살린 자산관리‧세제‧금융 등 특화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또한 각 기술센터가 실시중인 품목기술교육에 주민 갈등관리 등 농촌공동체 이해 및 귀농설계 교육을 보강 운영한다. 서울시 및 8개도 농업마이스터대학(제주 제외)과 연계, 농업 일자리 탐색 교육(4일 과정)을 운영한다. 농업분야 취창업 정보, 귀농지원 정책 등 이론교육과 함께 현장실습교육장(WPL), 산지유통센터, 농장 등에서 근로실습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