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수입돈육 '국내산둔갑' 뿌리 뽑아달라!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 수입돈육 국내산 둔갑판매 근절 위한 정부 합동점검 긴급건의
돼지고기 가격 8월 25일 기준 1kg당 4,408원으로 전년대비 9% 가량 떨어져
이상용 회장,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에 건의문 전달해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회장 이상용)는 8월 27일(화) 국립 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노수현)을 방문하여 수입돈육의 국내산 둔갑 판매 근절을 위한 수입돈육 취급업체 대상 정부 합동점검을 건의하였다.

 

돼지고기 가격은 8월 25일 기준 1kg당 4,408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9% 가량 떨어지는 등 지속적 하락세를 보이고 있으며, 최근 5년 평균 경락가격과 비교해도 약 20% 낮은 수준이다. 이같은 돼지고기 가격하락의 주요원인은 사육 마릿수 증가에 따른 돼지 공급량 증가와 돼지 국제가격 하락에 따른 수입량 급증이 주요 원인으로 꼽힌다. 

 

지난해 돼지고기 수입량은 46만4천톤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으며, 설상가상으로 회식문화 변화 등으로 돼지고기 소비가 침체되고 있어 가격하락으로 이어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상용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장(대구경북양돈농협조합장)“돼지고기 가격하락으로 농가들이 어려운 가운데 최근 전국 각지에서 수입산 돼지고기를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한 사례가 적발되고 있어 협의회에서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원산지 단속을 건의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전국양돈조합장협의회는 지난 연말부터 시작된 돈가 하락에 대응하기 위해 돼지 생산조정 및 소비촉진 자금 10억원을 조성하여 소비촉진행사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