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농협유통, 여름철 간식 농산물 추천

하나로마트, 감자-밤고구마-찰옥수수-미니단호박 할인 판매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이수현)은 더위에 지친 고객을 위해 여름 제철 건강 간식인 감자, 밤고구마, 찰옥수수, 미니단호박을 할인 판매 한다.

 

감자는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에 적합하며, 나트륨 배출을 도와 고혈압 환자에 좋다. 또한 감자와 더불어 국민 건강 간식인 고구마는 감자에 비해 당질과 비타민 C가 많고 칼로리가 낮다. 또한 식이섬유가 풍부하여 영양 간식으로 손색이 없다.

 

단호박 보다 더 단 맛이 나는 미니단호박은 피로회복과 다이어트 식품으로 좋으며, 비타민 A와 베타카로틴이 풍부하여 노화를 억제하고 성인병 예방에도 좋다.

농협유통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는 금, 토, 일(8일~11일) 3일간 여름 제철 건강 간식을 할인 판매한다. 밤고구마(2kg) 9,900원, 감자(3kg/박스) 4,980원(100g 당 166원), 찰옥수수(5개/망) 4,250원, 미니단호박(3kg) 9,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농협유통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철에는 입맛이 떨어지면서 인스턴트 식품이나 탄산음료를 많이 찾게 되는데, 편한 만큼 몸에 무리가 많이 간다.”면서, “맛 좋은 우리 농산물로 만든 간식을 즐긴다면 무더운 여름철을 건강하게 보낼 수 있다.”라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귀농·귀촌인 10명 중 4명 마을리더로 변신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귀농․귀촌인의 농촌사회 정착 과정을 파악하기 위해‘귀농․귀촌인 정착실태 장기추적조사’를한국농촌경제연구원(원장 김창길)과 함께 실시해 종합결과를 발표했다. 본 조사는 ’14년,귀농․귀촌인1,039명의 동의를 받아,준비․이주․정착과정,경제활동,지역사회활동 등의 변화 추이를5년 동안 지속 조사하는 방식으로 추진됐다. 조사결과,귀농․귀촌 후 정착기간이 길수록지역사회활동에 적극참여했으며,35.5%는 마을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특성을 보면조사 대상귀농․귀촌인들은 기존 농업인들보다 상대적으로젊고,다양한 분야에서학위나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었다. 귀농․귀촌 동기로40세 이하에서는 생태적 가치,공동체 등을추구하는대안가치형이 많았고,41세 이상에서는은퇴․전원형이 다수였다. 준비,이주,정착과정은최근귀농․귀촌인일수록준비기간이 길고,준비 교육도 많이 이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사를 시작할 때농지를 구입한경우가41.4%,임차한경우가26.2%였으며,1년 안에54.9%가 농지를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족 단위 이주가 절반 이상(51.4%)이었으며,초기에 혼자 이주했더라도시간이 지나면 가족 합류가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정착 과정의 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