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뉴스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8월1일 오픈

지구를 지키는 친환경농식품, 우리 같이 가치 소비해요!
제18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 개최, 2019.8.1~8.3, 코엑스A홀
무항생제축산물 인증제 축산법으로 이관, 개선 추진

농림축산식품부는 국내외 유기농식품 시장정보 제공과 해외 수출기반 조성을 목적으로 (사)한국유기농업협회(회장 이해극)가 주최하는 제18회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가 오는 8월 1일부터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올해 18회째를 맞이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친환경농업 종합박람회로써 ‘우리 같이 가치 소비’라는 주제로 친환경농산물은 물론 유기가공식품, 생활용품까지 선보인다.

또한, ‘해외 수출 상담회’, ‘대한민국 유기농 스타상품 경진대회’, ‘친환경농산물 요리교실’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마련한다. 이번 박람회에는 친환경농업인·단체, 유기가공식품기업, 공공기관 등국내외 150여개 기업·기관·단체가 참여한다.

 

유기농축산물(신선식품), 유기가공식품(차, 음료, 과자, 건강식품 등), 생활용품(천연 화장품, 비누 등) 등의 국내외 다양한 제품이 전시되어 유기농산업의 동향을 한눈에 볼 수 있고, 정부기관(농촌진흥청,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국립농업과학원), 지방자치단체(경기, 강원, 충북, 전북, 경남, 제주 등)도 참여하여 정부와 지자체별 친환경농업 지원정책도 한눈에 살펴 볼 수 있다.

‘비건(Vegan) 특별관’에서는 육류를 대체할 수 있는 시리얼, 스낵, 초콜릿 등 채식식품과 기능성 비누·화장품, 코르크 가죽으로 제작한 가방·지갑 등 생활용품이 전시·판매된다.

 

8월 1일부터 2일간 전시관 내에 해외 수출상담장이 설치되고, 박람회에 참가한 국내기업은 해외에서 방문한 구매기업(10개국 30개 기업)과 1:1수출상담을 통해 신규 해외시장 개척도 가능하다. 지난해에는 해외 12개국 30개 기업(구매자 36명)이 참가해 176건의 상담을 통해 계약 2건, 업무협약 6건이 체결됐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국내 최고의 친환경농산물 및 가공품을 선발하는‘2019 대한민국 유기농 스타상품 경진대회’가 개최된다.

8월 1일은 경진대회에 출품된 친환경농식품을 5개 부문(곡물, 과일,채소, 가공식품, 가공비식용)으로 구분·심사하고, 8월 3일에 총 24점의 우수상품을 시상할 예정이다.

 

심사는 각 분야별 전문심사위원들의 엄격한 평가로 이루어지며, 박람회 관람객에게도 출품된 친환경농식품을 평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난해 대통령상 수상의 영예는 경상남도 함양군에서 우렁이와 볏짚 등을 사용하여 유기농쌀을 생산하는 박민부 농민이 차지했다.

 

8월 1일, 코엑스 컨퍼런스룸(301A홀)에서는 산모와 아기의 건강을 위해임산부와 가족을 대상으로 친환경농산물 요리교실을 운영한다.

김선미 작가의 ‘음식태교-밥이 당신이고, 밥이 아기입니다’ 강의와 채송미 친환경요리연구가의 ‘여름철 간편하게 준비할 수 있는 영양 가득 친환경요리’를 시연한다.

요리교실 참관객은 임신기에 필요한 올바른 식재료와 식생활 정보를 얻을 수 있고, 시연한 요리도 시식할 수 있다.

 

한편,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가 친환경농산물 생산자와 소비자가 소통하고, 우수한 상품을 발굴하여 국내외 신시장으로 진출하는 교두보가 되길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환경을 보전하면서 국민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친환경농업의 가치를 올바르게 알리고, 국민의 눈높이에 맞게 친환경농업을 관리·육성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한해동안 49만명 귀농귀촌...젊은층 귀농 지속 증가
지난해귀농‧귀촌 가구는340,304가구로 나타났으며,이중 귀농 가구는11,961가구로 나타났다. 귀농‧귀촌 가구중1인 가구와혼합 가구비중이전년대비 증가하였다. 1인 가구 증가는 미혼 비율이 높은40세 미만 연령층의 귀농 확대와가구주가 기반 마련을 위해먼저 이주후 가족 구성원과 합류하기때문인 것으로 보이며,혼합가구의 증가는 젊은층의가업(농업)승계를 위한U턴 귀농과고령 부모 봉양 등가족과 가까이 살기 위한추세에 기인한 것으로보이며,이는2018년 귀농귀촌실태조사 결과와도 경향을 같이한다. 특히,40세 미만 젊은 층의 귀농이 전년대비2.3%(31가구)증가하여,현행 기준으로 귀농 통계를 생산하기 시작한‘13년 이후 가장 큰 규모인1,356가구가 귀농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정부는2018년 귀농․귀촌 통계를 바탕으로귀농‧귀촌 활성화를위한 정책과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귀농‧귀촌인의 영농창업 지원 강화를 위해귀농 창업자금,농외소득활동을 지원하고지역 융화프로그램도 강화한다.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귀농 수요에 대응하여 ‘귀농 창업자금’은예산 추가 확보를 통해 확대(당초3,000억원 → 변경4,572억원)하여 지원한다. 자금과 관련한부정수급,사기피해 예방과 지역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