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마사회 ‘축산발전기금’ 1,264억원 출연

김낙순 회장은 “경마수익금 사회환원 통해 축산발전과 농어촌 복지증진에 기여할 것”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지난 5일 과천에서 축산발전기금 사무국에 1,264억 원을 전달했다.

축산발전기금은 축산업 발전과 축산물의 원활한 수급 및 가격안정을 위해 축산법 제43에 따라 설치한 기금으로서 마사회는 매년 이익금의 70%를 특별적립금으로 조성하고 있다.

 

1974년 축산발전기금이 설치된 이래 한국마사회가 납입한 누적 총액은 2조 8,448억 원이다. 축산발전기금의 대부분인 98%에 해당하는 금액으로, 축산업 발전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앞으로도 경마수익금의 사회 환원을 통해 축산발전 및 농어촌 복지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며, “국민에게 사랑받는 말산업 전문기관으로 거듭나겠다.”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