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뉴스

한우와 빵이 만나면? 한우빵을 소개합니다

맛은 물론 단백질과 영양소 풍부한 한우고기 활용 한우빵, 한우버거 인기

빵을 주식으로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빵심’ 열풍이 불고 있다. 이 같은 식습관 변화에 따라 균형식이 가능하도록 고기와 야채 등 식재료를 활용한 빵의 종류도 많아졌는데, 최근 그 재료로 맛과 영양이 풍부한 한우가 인기다.

 

한우는 단백질과 영양소가 풍부할 뿐만 아니라 특유의 풍미와 육즙이 빵과 찰떡궁합을 자랑하기 때문이다. 이에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민경천)가 ‘한우빵’으로 유명한 전국 핫플레이스를 소개한다.

 

한우의 고장 강원도 횡성의 종합시장 근처에 위치한 카페 ‘하누&카누’에 가면 붕어빵처럼 한우 모양을 하고 있는 한우빵을 만날 수 있다. 주문과 동시에 즉석에서 구워내 따끈따끈한 빵과 횡성한우의 우둔살이 들어간 푸짐한 속 재료 그리고 불고기맛과 매운맛 등 양념이 더해져 든든한 식사 대용으로도 손색없다.

 

또한, 서초동 ‘오병호 베이커리 카페’에서 개발한 한우분자빵과 브라우니가 빵심족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이곳의 한우빵은 한우고기로 만들어졌지만 빵에서 한우 맛을 느낄 수 없는 것이 특징이다. 한우고기를 2~3시간 삶은 뒤 동결·건조 작업을 통해 가루 형태의 분말로 만들어 반죽을 만드는 데 활용했다고하여 별도의 양념이 가미되지 않은 빵 본연의 맛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희소식인 셈이다. 빵 하나에 10~20g 정도의 한우고기 분말이 포함돼 한우고기에 함유된 단백질과 영양성분이 담겨 간편하게 빵을 먹고 ‘밥심’까지 챙길 수 있다.

 

고기와 빵의 만남, 한우빵의 시초는 햄버거가 아닐까? 간편한 식사 대용 빵의 대표적이라고 할 수 있는 햄버거 업계에서 요즘 가장 핫한 식재료는 ‘한우’다. 한우버거가 본격적으로 주목을 받기 시작한 건 올해 초 세계적인 스타 셰프 고든 램지가 잠실에 하이엔드 버거 레스토랑을 오픈, 웻에이징(습식 숙성) 1++ 한우 패티가 들어간 14만 원대 한우버거를 출시한 이후다.

 

그동안 값싼 패스트푸드라는 이미지가 강했던 햄버거를 양질의 재료 한우고기를 활용한 수제버거로 선보여 햄버거가 하나의 고급 음식으로 탈바꿈하기 시작한 것이다. 고든 램지 버거 이후 최근 한우버거를 시그니처 메뉴로 내세우고 식당 내부를 트렌디한 분위기로 꾸민 수제버거 집들이 햄버거 주소비 연령층인 MZ세대의 지갑을 열게 만들고 있다.

 

수면 전문 브랜드 시몬스 침대가 부산 대표 수제버거 브랜드와 손잡고 청담동에 오픈한 ‘버거샵’도 그 대표적인 장소이다. 청담 버거샵의 한우버거는 부산에서 공수해 온 특제 번과 1등급 한우패티, 녹진한 치즈를 더한 감칠맛으로 먹방 유튜버들 사이 ‘찐 맛집’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우버거, 한우피자 만들기 체험이 가능한 한우 체험 목장도 주목받고 있다. 춘천에 위치한 ‘해피초원목장’은 7만 평 초지에 한우를 방목 사육하고 있는 강원한우체험농장으로, 각 계절에 맞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해 어린 자녀를 둔 가족 사이 인기를 끌고 있다.

 

경주 체험농장 ‘한우리팜’에서는 엄선된 한우 암소고기만을 활용하여 한우피자를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한우를 비롯해 다양한 동물 먹이주기 체험도 할 수 있으며, 깡통열차 타기와 한우피자만들기 체험도 모두 즐길 수 있는 패키지 프로그램도 운영해 가족 나들이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마트나 온라인에서도 한우패티, 한우고기 다짐육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어 집에서도 한우빵 만들기에 도전해 볼 수 있다. 한우자조금이 운영하는 온라인사이트 ‘한우유명한곳’에서 한우고기를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는 ‘우리한우 판매 인증점’ 및 ‘한우 전문점’을 확인할 수 있다.

 

민경천 한우자조금 위원장은 “맛과 영양이 우수한 우리한우를 디저트나 빵 등 새로운 식품 분야에 접목한 시도가 늘어나는 추세”라며, “한우자조금에서도 한우요리경연대회를 주최해 한우레시피 개발을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식재료로서 한우의 가치를 알리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공간계획법’ 순회 설명회... 6일 호남권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1월 30일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농촌공간계획법’) 경기‧강원권역 설명회를 개최했다.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공동으로 주최‧주관한 이번 설명회는 새로운 법률 제정에 앞서 경기‧강원권역의 관계 기관, 전문가 등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열었으며. 법률 제정과 관련한 쟁점과 이슈를 논의하는 전문가 좌담회를 포함해 제28차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병행 개최했다. 설명회의 첫 번째 발표로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심재헌 연구위원이 농촌공간계획제도 추진의 배경과 농촌재생사업 사례에 대해 설명했다. 심 연구위원은 농촌지역에 대한 중장기 공간계획이 사실상 부재한 상황에서 농촌의 난개발과 저개발 문제가 지속되어온 문제점을 제기하며, 시‧군에서 농촌공간계획을 수립하고 농촌특화지구 등을 통해 농촌다움을 유지‧조성해 갈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국내외 관련 사례를 들어 농촌공간계획 도입 시 기대되는 효과와 고려할 사항들에 대해 밝혔다. 두 번째 발표로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정책과 허창각 서기관은 농촌공간계획 법률안의 제정 방향과 주요 내용에 대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