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복지

MZ세대 소통 플랫폼 ‘욱 크래프트’ 화제

"농업농촌! 가상세계 메타버스에서 즐기세요"

URL복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MZ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농업정책에 대한 국민 참여 범위를 확대하고자 메타버스(Metaverse)를 활용한 구축형 가상홍보 플랫폼 ‘욱 크래프트’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공개하는 ‘욱 크래프트’는 메타버스 기반 게임인 ‘마인크래프트’를 활용하여 농식품부, 농촌마을, 스마트팜, 생태농장 및 농업박물관 등의 다양한 농업․농촌 공간이 지도(Map)로 제작되었다.

 

‘욱 크래프트’ 명칭은 농업의 방향을 새롭게 전환한다는 의미로 ‘농’을 뒤집으면 ‘욱’이 되는 점에 착안하여 결정되었다.

농식품부는 ‘욱 크래프트’ 공개를 통해 농업․농촌 가치 및 정책에 대한 젊은 세대의 관심이 늘어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마인크래프트 계정을 소유한 사람은 누구나 ‘욱 크래프트’ 접속을 통해 농촌의 정서(생태농장), 농업기술의 진보(스마트팜, 유통센터), 과거, 현재, 미래의 농업․농촌 변화 과정(농업박물관), 미래 농촌 공간(농촌마을) 등을 체험할 수 있다.

 

아울러, 농식품부는 ‘욱 크래프트’를 일회성 이벤트형 공간이 아닌 지속적으로 농식품 정책을 소개할 수 있는 소통 공간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각 부서가 ‘욱 크래프트’를 홍보 공간으로 구성, 운영할 수 있도록 자율성을 부여 함으로써 젊은 세대가 다양한 농업․농촌 정책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욱 크래프트’의 이용 활성화를 위해 지도(Map) 공개와 동시에 가상 공간 내 ‘보물찾기’ 경품 이벤트 등을 실시하고, 11월 17일부터는 ‘내 손으로 만드는 미래 농촌공간 공모전’을 개최(11.17.~12.3.)한다.

 

농식품부 김기훈 대변인은 “MZ세대의 눈높이에 맞춰 농업․농촌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메타버스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라며, 이를 위해 “농식품부 직원을 대상으로 ‘욱 크래프트’ 사용 방법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는 등 국민과의 소통 간격을 좁히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국내 유일의 스마트팜 산업 전문 박람회
6월 16일부터 18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개최되는 2022 스마트팜 코리아가 한달여 남으면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번 ‘2022스마트팜코리아’는 작년보다 1.5배 가량 증가된 350부스로 진행된다. 규모가 커진만큼 (사)한국스마트팜산업협회 회원사 공동관, 스마트팜 연구개발사업단, 스마트팜 연구센터와 같은 정부의 참여는 물론, 농기계 분야 대표 기업인 대동, LS엠트론부터 드림팜, 도시농사꾼과 같은 스마트팜 컨테이너, 농업 자재공급 및 재배 컨설턴트 대표기업 효성오앤비 등이 참가함에 따라 해당 산업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을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경남지역 18개 시군을 포함한 지역별 농업기술센터와의 연계로 우수 농특산물 특별할인전을 통해 신선한 농특산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전남‧전북 홍보관에서는 귀농‧귀촌상담회를 통해 깊이 있는 귀농귀촌 종합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관람객들의 높은 만족도를 야기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부대행사로는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의 스마트팜 국유특허 기술설명회 및 상담회, 세미나가 진행될 예정이다. 239바이오, 건설기술호남교육원,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소담 등의 연사를 초청하여 지속가능한 AI(인공지능)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