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뉴스

식음료업계 ‘건강 결심템’ 주목

‘건강 결심템'과 함께 새해에는 모두 다 건강하소~
신축년 새해 다짐 ‘건강’이 압도적…
새해 ‘건강’ 바라는 사람 늘고, ‘금연’ 키워드 검색량 줄어
식·음료업계, 새해 결심 도와주며 일상에서 간편하게 맛과 영양 채워주는 제품 선보여

URL복사

새해 건강한 일상을 희망하는 사람들이 크게 늘면서 이 같은 결심을 응원해주는 식음료업계 제품이 주목을 받고 있다.

 

올 새해 다짐도 코로나 여파로 예년과 다른 추세를 보이고 있다. 매년 금연, 건강(운동), 다이어트 3가지가 대표적인 새해 계획으로 손꼽혔으나 코로나의 여파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압도적인 양상이다.

 

실제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썸트렌드(바이브컴퍼니)에 따르면 연말 연초(12월 28일~1월 6일 기준) ‘금연’ 관련 키워드가 전년대비 28%가량 감소했고, 다이어트 관련 언급도 약 8% 가량 감소했다. 반면 지난해 취업포털 커리어에서 직장인 50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2021년에 가장 바라는 것'에 대해 39.6%의 응답자가 '건강'이라고 응답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식음료업계에서는 일상의 작은 습관에서부터 건강을 챙겨, 새해 결심이 작심삼일이 되지 않도록 도와주는 일명 새해 ‘건강 결심템'을 선보이고 있다. 고소하고 건강한 뮤즐리 등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무료해지기 쉬운 일상 속에서 간편하게 맛과 영양을 섭취할 수 있는 제품들이 눈길을 끈다.

 

돌(Dole)코리아는 고소하게 구워낸 곡물에 최대 5가지 건과일을 더한 ‘올라이트 뮤즐리&뮤즐리바’를 선보였다. 본 제품은 귀리, 밀 등을 고소하고 건강하게 구워낸 곡물에 돌(Dole)사가 엄선한 상큼 달콤한 건과일과 달콤한 꿀을 넣어 맛과 영양의 밸런스를 고려했다. 특히 건크랜베리, 건살구, 건레드커런트 등 다양한 종류의 건과일을 풍부하게 넣어 함유량을 높이고, 이와 좋은 조합을 이루는 꿀을 추가해 다소 텁텁하고 평범할 수 있는 뮤즐리의 맛을 한껏 끌어올렸다.

 

각종 곡물과 건과일, 꿀 등 건강한 원료를 기반으로 만든 이번 제품은 일상에서 든든하고 건강하게 즐기는 아침 대용식 및 간식으로 제격이다. 제품 종류는 우유, 요거트와 함께 곁들여 먹을 수 있는 파우치 형태의 ‘올라이트 뮤즐리 3종’과 휴대와 보관이 용이해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바(Bar) 형태의 ‘올라이트 뮤즐리바 3종’으로 구성됐다.

 

돌 가공식품 관계자는 “‘올라이트 뮤즐리&뮤즐리바’는 몸을 따뜻하게 해주는 성질의 원료로 알려진 귀리를 중심으로 다양한 곡물과 건과일을 혼합해 맛과 영양을 모두 챙긴 제품이다”라며, “홈트 전후나 아침식사 대용 제품으로도 손색이 없어, 새해부터는 꾸준히 건강을 챙기고 싶은 사람들에게 추천한다”라고 전했다.

 

오뚜기는 뜨거운 물만 부어 간편하고 든든하게 먹을 수 있는 간편대용식 ‘아침미식’ 3종을 출시했다. 아침미식 3종은 누룽지와 같은 구수한 맛의 ‘볶은 쌀 플레이크’와 오뚜기만의 우수한 기술력인 ‘동결건조기술’을 활용한 건더기 블록을 첨가한 새로운 형태 아침 식사 대용식이다. 바쁜 아침 복잡한 조리 없이 뜨거운 물만 부으면 간편하고 든든한 아침식사를 즐길 수 있다.

 

매일유업은 최근 특허받은 알로에가 담긴 떠먹는 요거트 ‘매일바이오 알로에’를 출시했다. ‘매일바이오 알로에’는 면역력 증진, 장건강, 피부건강 등 여러가지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알로에 과육이 기존 과일요거트 대비 2배인 18%가 함유되어 있다. 국내 최대 알로에 함량이다. 또한 면역 기능을 돕는 성분으로 알려진 아연까지 함유되어 있어 더욱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빙그레는 발효유 신제품 ‘요플레 밀(meal) 호박고구마&사과’를 출시했다. 요플레 밀 호박고구마&사과는 요플레 발효유 노하우를 바탕으로 제작됐으며, 신선한 국내산 원유를 사용하고 장 건강을 위한 프로바이오틱스를 함유했다. 100% 국내산 고구마와 사과 원물을 첨가해 포만감과 부드럽고 아삭한 식감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든든하고 맛있는 영양 간식을 표방하며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 칼슘, 식이섬유 등 다양한 영양소가 골고루 들어있다.

 

풀무원녹즙은 동남아시아에서 '천상의 과일'로 불리는 '객'에 달콤한 그라비올라 열매(사워솝)를 더해 맛과 영양을 모두 잡은 건강음료 '라이코 객'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베트남에서 깨끗하게 재배된 객을 그대로 갈아 낸 객 퓨레를 파우치에 담아 바쁜 일상에서 간편하게 건강을 챙길 수 있는 아이템이다. 객은 빨간 과육을 지닌 박과 식물 열매로 아직 국내에서는 생소하지만 유럽과 동남아 등지에서 오랜 시간 동안 귀한 식자재로 각광받아 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귀농귀촌정책, 지역밀착형 지원 강화로 농촌 이주 안착 유도
- '농촌에서 살아보기' 신규 도입... '맞춤형 지역정보제공 서비스' 확대 등 귀농정책 전면전환 나서 - '21년 귀농귀촌 정책 예산 342억 원으로 역대 최대규모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높아진 귀농귀촌에 대한 도시민들의 관심을 반영하여 귀농귀촌 정책을 전면 전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최근 베이비붐 세대의 본격적 은퇴로 귀농귀촌 잠재수요층이 확대된 가운데 코로나19 영향으로 저밀도사회에 대한 도시민의 관심이 지속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진단하며, 이러한 새로운 고객층들이 안정적으로 농촌에 정착할 수 있도록 귀농귀촌 정책 방향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그 배경을 설명하였다. 농식품부가 강조하는 귀농귀촌 정책의 전환 방향은 ’지역밀착형 체험·정보 제공‘이다. 영농기술교육·정보제공등 ’귀농‘ 중심에서 관심 지역으로 주거이전에 도움이 될 지역 일자리 교육·정보 등 ’귀촌‘ 중심으로 전환하고, 교육과 박람회 등 간접체험 중심에서 실제 장기간 관심 지역에서 살아보기를 지원하는 등 밀도높은 농촌 생활 지원 중심으로 바꾸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이를 위해 농식품부는 올해 귀농귀촌 예산을 342억원으로 전년 대비 68.5%(139억원) 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