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가축질병‧전염병’ 자동 분석한다!

‘해외 동물질병, 인수공통전염병’ 빅데이터 수집·분석 프로그램 자체 개발
선제적 대응체계 마련, 해외질병 모니터링 강화

URL복사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는 ‘해외 동물질병 데이터베이스 자동구축 프로그램’의 개발이 2020년 9월 완료됨에 따라 해외 가축질병 및 인수공통전염병 발생상황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주변국인 중국 및 동남아시아 등지에서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국내 유입위험이 상존하고 조류인플루엔자 등 동물과 사람 간 전파 가능한 인수공통전염병 확산에 대한 보다 효율적인 분석과 예측을 위해 개발되었다.

 

검역본부에서는 해외 동물질병 DB 자동수집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WAHIS에 새로 게시되는 질병정보를 DB화하고 엑셀 기능을 활용한 시각화 및 발생 동향 보고서 자동 생성 등을 통해 사용자가 국가별, 질병별 발생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하였다.

 

프로그램 개발 전에는 수시로 WAHIS 질병 정보 및 국내외 언론에 접속하여 번역 후 보고하는 수동적 방식으로 많은 시간과 인력이 필요하였다. 앞으로는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수출국의 질병 정보가 빠르게 확인될 수 있으므로 수출입 동·축산물 검역 및 국내 방역 현장에서 널리 이용될 전망이다.

 

검역본부 위험평가과 문운경 과장은 “이번에 개발된 시스템을 기반으로 질병 발생 정보 알림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여 정보공유의 신속성・효율성을 더욱 높일 예정이며 해외 가축질병 및 인수공통전염병 발생 정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하여 국내 가축방역・국경검역 및 인수공통전염병 관리에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