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농·귀촌

'귀농귀촌' 상담·교육과정 비대면으로 받으세요!

농정원, 귀농귀촌 상담 코로나19 걱정없이 비대면으로!
대면접촉 최소화를 위한 시범서비스 운영

URL복사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은 코로나19 확산 장기화로 귀농귀촌 상담 및 교육과정 안내 서비스를 14일부터 28일까지 비대면으로 시범 제공한다.

 

농정원 귀농귀촌종합센터(서울 양재)는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 연장에 따라, 대면접촉을 최소화하고 최신 귀농귀촌 정보를 적시에 제공하기 위해 온라인 서비스를 마련했다.

비대면 귀농귀촌 상담은 화상회의 솔루션인 ‘웹엑스(Webex)’를 통해 온라인(모바일, PC)으로 진행되며, 사전에 상담 수요자의 요구사항을 파악하여 시각화 자료를 제공하는 등 맞춤형으로 추진한다.

 

참가 희망자는 귀농귀촌종합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 양식을 다운받아 9일부터 25일까지 이메일로 신청하면 선착순으로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서비스 시범운영 기간 동안 카카오톡 오픈채팅방(‘귀농귀촌종합센터교육’ 검색)을 통해 귀농귀촌종합센터에서 운영하는 교육과정 정보를 상시 안내하여 사용자의 편의를 제고한다.

 

신명식 원장은 이번 상담 서비스의 효과와 만족도 등을 평가하여 지속적 운영이 가능하도록 전문가들과 비대면 상담 모델 구축 등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경마중단… ‘축발기금’ 고갈 현실화
[특/별/기/획] 말산업 긴급진단… ‘축발기금’ 고갈예고로 축산업 최대 위기! -축발기금 출연금 막히면 국내 축산·말 생산 농가 생계위협 직면과 농축산업 붕괴 위기 -초중고교 무상우유급식 차질과 국내 축산업 경쟁력 상실 우려까지 파장 일파만파 -마사회 최근 5년간, 연평균 축발기금 출연 규모 1,558억원 -매년 정례적 납부 기금은 경마사업 통한 한국마사회 출연금 유일 -축발기금 출연재원 한국마사회 납입금 약 3조원… FTA지원 등 한시적 정부출연금 1.2조원 ◇ 축발기금은 축산업 발전의 원동력 축산발전기금은 축산업 발전과 축산물의 원활한 수급·가격 안정을 위한 재원 마련을 위해 축산법 제47조에 근거 설치되었으며, ‘74년 한국마사회의 특별적립금을 재원으로 설치된 ‘축산진흥기금’을 모태로 운영되고 있는 상황이다. 축산법 제44조는 축발기금의 재원마련은 ▲정부의 보조금 또는 출연금, ▲한국마사회의 납입금, ▲축산물 수입이익금, ▲차입금, ▲초지법에 따른 대체초지 조성비, ▲기금운영 수익금 등으로 규정하고 있으며, ‘19년 말 기준 총 9.8조원을 조성해 놨다. 또 축산법 제47조에서는 축산발전기금 용도를 ▲축산업 구조 개선과 생산성 향상, ▲가축과 축산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