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복숭아 소비촉진...복숭아데이!

농협, 여름철 제철과일 복숭아 소비촉진을 위한 '복숭아데이' 8월 30일
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 권태화 회장 “복숭아 산지작황 좋다. 많이 애용해 달라"

 

농협(회장 이성희)과 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회장 권태화, 음성 감곡농협 조합장)는 7월 30일 농협유통(대표 정연태) 양재점에서 복숭아데이를 맞이해 2020 복숭아 소비촉진행사를 개최됐다.

 

복숭아데이는 삼복(三伏) 더위에 “복숭아를 먹고 슬기롭게 건강을 지키자”라는 의미로 농협경제지주와 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가 중복 전후로 매년 기념행사를 개최해오고 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복숭아를 활용한 디저트를 소개하고 ▲복숭아화채 만들기 ▲소비자 시식 및 나눔 등의 행사를 진행하였으며, 소비자들이 복숭아를 많이 애용할 수 있도록 복숭아 효능 홍보와 하나로마트에서 할인행사도 진행됐다.

 

복숭아는 비타민, 베타카로닌, 각종 당류, 필수아미노산 등이 풍부해 ▲피부미용, ▲노화방지, ▲피로회복, ▲혈액순환과 ▲성인병 예방에 좋다. 또한 여름철에 시원하게 먹지만 열매는 본래 따뜻한 성질이라 여성의 생리불순, 가슴앓이에 효과가 있으며 기침, 가래 해소에도 효과가 있어 천식 등 폐질환에 쓰기도 한다.


 

권태화 한국복숭아생산자협의회장은 “복숭아는 시기별로 출하되는 품종이 다양해 질리지 않고 여러가지 맛의 복숭아를 맛볼 수 있습니다. 특히, 올해 복숭아는 크기가 양호하고 당도가 높아, 코로나로 지친 국민들의 건강을 위해 복숭아를 많이 애용해주시기 바랍니다.”라고 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체험·힐링 관광상품 ‘우리 농촌갈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소위 ‘코로나 블루’를 호소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 탁 트인 야외에서 가족단위로 휴식을 취하며 일상의 답답함을 해소할 수 있는 여행지가 어디 없을까.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랠 수 있는 농촌관광상품 ‘우리 농촌갈래?’를 소개했다. ‘우리 농촌갈래?’는 코로나19로 인해 ‘소규모 관광’ ‘야외’ ‘거리두기’ 등 새롭게 등장한 여행 경향에 맞춰 지역별 특화된 농촌관광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농촌진흥청은 전국 시‧군농업기술센터가 추천한 농촌관광상품 가운데 1차로 10점을 선정하고, 2차로 10점을 추가해 총 20점을 엄선했다. 관광상품은 가족단위 소그룹이 ‘농촌체험’ ‘힐링’ ‘미식’ 등 주제별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짜여져 있다. 경남 함양의 ‘함양 찐추억, 비우go! 채우go!’는 목공예‧전래놀이 체험, 숲속놀이, 개평한옥마을과 남계서원 탐방, 선비문화탐방로 체험, 산양삼농장에서 삼 캐기 체험 등 농촌다움을 경험할 수 있는 상품이다. 강원 춘천의 ‘금이야 옥이야 농촌치유프로그램’은 국내 유일의 연옥광산이 있는 금옥골 마을의 생태와 경관자원을 활용한 상품으로 마을 내 옥(玉)동굴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