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충북도청 ‘에코 프라이데이 협약’

친환경자조금·충청북도청 ‘에코 프라이데이 협약’...친환경 식단 활성화에 앞장
충북 유기농업 메카… 친환경농산물 가치 확산에 적극 동참키로

URL복사

 

친환경농산물의무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주형로)는 충청북도청(도지사 이시종)과 7월 9일(목) 친환경농산물 소비 확산을 위한 ‘에코-프라이데이’ MOU를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각광 받고 있는 친환경농산물의 가치를 알리고, 일상 속 친환경농산물 소비가 촉진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친환경농산물자조금에서 진행하는 ‘에코-프라이데이’ 캠페인은 안전하고 건강한 ‘친환경 식단’으로 토양 및 수질 오염 등의 심각한 환경 문제와 기후 위기에 대응하자는 취지에서 추진된 캠페인이다.

캠페인에 동참하는 기관은 매주 1회 이상을 ‘에코-프라이데이’로 지정하여 단체 급식 식단 중 식재료 1가지를 친환경 농산물로 꾸려 제공하게 된다.

 

 

현재 ‘에코-프라이데이’ 캠페인에는 충청북도청을 비롯해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국립농업과학원, 경기도 광주시 등 다수 기관이 참여하고 있으며, 함께 일상 속 친환경 식단을 실천 중에 있다.

 

광역도 가운데 최초로 캠페인에 참여한 충청북도청은 대한민국 유기농의 중심지로 잘 알려진 만큼, 에코-프라이데이 캠페인을 통해 유기농업 및 관련 산업 가치 확산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주형로 친환경농산물자조금 위원장은 “친환경 농산물의 메카로 꼽히는 충청북도청이 캠페인에 동참한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 이라며 “양 기관이 함께 친환경 농산물의 공익적 가치 확산에 적극 노력하여 친환경 식단 대중화가 실현될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