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축산분야 항생제 내성균 감시체계 구축

농림축산검역본부, 젖소 유방염 방제 사업 교육 가져

URL복사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는 5월 20.∼21. 이틀간 전국 시․도 동물위생시험소 및 낙농진흥회 등 유관기관의 업무 담당자 50여 명을 대상으로 ‘축산분야 항생제 내성균 감시체계 구축 사업’ 및 ‘젖소 유방염 방제 사업’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였다.

 

이번 교육은 가축 및 반려동물의 항생제 내성균 감시 시스템을 구축하고, 젖소 유방염 원인균 및 항생제 감수성 검사를 통해 유방염 방제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교육이었다.

반려동물과 가축에서 발생하는 주요 세균성 질병의 병리학적 특징 및 질병별 세균 분리·동정 방법 등을 소개하고, 효율적인 질병 치료를 위해 정확한 진단과 유효 항생제 선발의 중요함을 강조하였으며, 항생제 내성 모니터링의 중요성 및 세부사업지침 등을 소개하였다.

 

또한, 젖소 유방염 방제를 위한 2019년도 사업 추진결과 및 2020년도 방향을 설명하고, 유방염 시료 채취의 중요성, 실험실에서 원인균 동정법 및 검사방법 등을 교육하였으며, 농가 및 집유조합, 검사기관 등 관계기관의 유기적인 협조 체계 구축의 필요성도 강조하였다.

 

검역본부는 축산분야의 항생제 내성균을 줄이기 위해 매년 전국 단위의 국가 항생제 내성 실태조사를 추진하고 타 부처와 결과를 공유하고 있으며, 젖소 유방염 감염우의 조기검출 및 항생제 오‧남용 방지 방안을 교육해 오고 있다.

 

검역본부 윤순식 세균질병과장은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함께 추진하고 있는 항생제 내성 모니터링 사업과 젖소 유방염 방제사업 결과를 국가 항생제 내성 관리 대책 마련 및 현장 유방염 관리에 활용함으로써 소비자에게 보다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을 공급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는 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