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비욘드팜’ 우수 농식품 전용 판매관

갤러리아백화점 수원점에 비욘드팜 2호점 오픈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3월 2일 오픈한 ㈜한화 갤러리아(대표이사 김은수) 백화점에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제품 전용 판매관(Beyond Farm, 이하 비욘드팜)을 개설됐다.

비욘드팜은 전국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사업자 제품 홍보를 위한 전용 판매장으로, 소비 수요가 높은 수도·경기지역에 판매관 운영이 가능한 민간사업자를 선정하여 인건비, 행사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개장한 ‘비욘드팜 2호점’은 백화점 내 지하 1층 식품관에 위치하고 있으며 간편식, 반찬, 음료 등 53개 경영체, 271개 제품이 입점된다.

입점 제품은 전국 농촌융복합산업 안테나숍(41개소)에서 판매하는 제품 중 갤러리아 소속 유통전문가가 품평회를 거쳐 직접 선별한 우수제품으로, 도심의 소비자 대상 홍보 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판매관은 농촌융복합산업 인증 경영체가 회원으로 구성된 ‘전국농촌융복합산업인증사업자협회’가 직접 운영하며, 백화점 이미지를 연계한 고급화 전략을 통해 소비자들의 관심과 호응을 이끌어 낼 계획이다.

 

한편, 농식품부는 ‘18년 산림조합중앙회 임산물유통센터(서울 잠실) 내 1층에 카폐형 판매관을 비욘드팜 1호점으로 선정한 바 있으며, 소규모(23.14㎡) 공간을 활용하여 작년 기준 325백만원 매출을 달성하는 등 우수한 실적을 낸 바 있다.

 

농식품부 농촌산업과장은 향후 “접근성이 높은 온라인 판로를 발굴하고, 농촌경제 활성화에 기여도가 높고 지역과 상생하는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제품의 소비 확대를 위해 지속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업일자리 체험과 귀농교육 통합 프로그램 개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6월 8일부터 도시민대상 ’농업 일자리 연계 단기 귀농교육‘을 신규 운영한다. 동 교육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한 실직‧폐업, 휴직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도시 구직자에게 영농 근로, 귀농 등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농업분야에서 새로운 기회를 찾아볼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교육은 농업분야 일자리 탐색교육 과정(2시간~4일)과 일자리 체험연계 귀농교육과정(2주)으로 운영된다. 도시민의 교육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도시농협을 교육‧상담 지원 창구로 활용하며 전국 156개 시‧군 농업기술센터의 귀농기초교육을 확대한다. 7대 특‧광역시 및 농업기술센터 미설치 시‧군의 25개 도시농협에서 귀농 기초교육과 함께 농협의 전문성을 살린 자산관리‧세제‧금융 등 특화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또한 각 기술센터가 실시중인 품목기술교육에 주민 갈등관리 등 농촌공동체 이해 및 귀농설계 교육을 보강 운영한다. 서울시 및 8개도 농업마이스터대학(제주 제외)과 연계, 농업 일자리 탐색 교육(4일 과정)을 운영한다. 농업분야 취창업 정보, 귀농지원 정책 등 이론교육과 함께 현장실습교육장(WPL), 산지유통센터, 농장 등에서 근로실습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