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새로운 식품건조기술,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다

유니온테크(주), 기술지원사업을 통해 영국 현지에서 마늘건조기술의 우수성 입증
국클, 영국 소비자 대상 기호도 평가 결과 우수성 입증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기업인 유니온테크㈜(대표 한기정)의  “마이크로웨이브 진공건조기술”이 재조명 되고 있다.

이 기술은 마이크로파를 이용하여 식품을 건조하는 방식으로 기존의 열풍이나 동결건조 등의 방법보다 건조시간이 대폭 짧아지고 품질손상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신기술이다.

 

유니온테크(주)는 최근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이하 ‘진흥원’) 기술지원사업을 통해서 자사에서 생산되는 국내산 마늘파우더의 향미가 생마늘의 향미와 가장 유사하다는 소비자의 평가를 받았다.

이번 사업은 유니온테크(주), 진흥원, 전북대학교 김미나 교수팀, 그리고 영국 캠든(Campden) BRI가 참여하여 공동으로 진행되었다.

 

연구팀은 이 기술의 우수성을 입증하기 위해 연구영역을 분담하여 제품의 향미를 정량적, 정성적으로 평가하였다.

국내에서는 진흥원과 전북대팀이 전문적으로 훈련을 받은 맛평가전문가 패널을 활용하여 시판 건조마늘제품 및 생마늘 과 유니온테크(주)에서 생산되는 제품 ‘마늘 그대로’에 대하여 향미를 정량적, 정성적으로 비교 평가하였다.

그 결과 유니온테크㈜ 제품이 생마늘의 향미와 가장 유사하게 평가되었다.

 

Campden BRI는 영국에서 소비자를 대상으로 유니온테크 제품과 현지에서 시판중인 마늘파우더를 첨가한 마요네즈인 ‘갈릭마요소스’의 기호도 평가를 진행했다.

9점만점을 기준으로 유니온테크 제품은 7.5점을 획득한 반면, 영국산 마늘파우더는 7점미만으로 평가되어 영국인들도 유니온테크㈜에서 생산된 제품을 선호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유니온테크㈜ 한기정 대표는 “우리가 가지고 있는 마이크로웨이브 진공건조 기술에 대해 확신은 있었지만 입맛이 다른 해외시장진출에는 고민이 많았다. 진흥원의 기술지원 사업으로의 ‘그대로말린’ 제품에 대한 과학적인 데이터 확보와 해외 경쟁력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결과를 국내 및 해외시장 진출의 교두보로 삼아 기업성장에 박차를 가하겠다” 라고 소감을 전했다.

 

진흥원 윤태진 이사장은 “우리의 지원사업을 통해 국내외로 유니온테크㈜ 기술의 우수성이 입증되어 매우 기쁘다.”며 “진흥원은 앞으로도 입주기업이 애로사항 해결을 통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체계적으로 진행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나아름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휴양림' 활성화에 맞손 잡아!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3월 20일 대전 서구에 위치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대회의실에서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공무원연금공단과 3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국립숲체원, 국립산림치유원, 국립하늘숲추모원 등 특화된 산림복지시설 운영을 통해 국민에게 최적의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자 2016년 4월에 개원한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이다. 공무원연금공단은 전·현직 공무원 및 그 가족의 생활안정과 복리향상, 노후생활 보장 등을 위해 연금제도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하여 1982년 2월 설립된 인사혁신처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각 기관에서 보유하고 있는 산림휴양·복지시설에 대한 주중 이용객 확대 및 은퇴 공무원 재능기부를 통한 사회공헌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책임 공동이행 등을 위해 추진하게 되었다. 협약식에는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 이창재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 정남준 공무원연금공단 이사장 등 관계자 약 15명이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앞으로 각 기관에서는 ▲산림복지시설 및 자연휴양림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설제공 ▲은퇴 공무원과 연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기관 보유시설(산림복지시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