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서울친환경유통센터 10년,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대토론회 개최

한국농식품협동조합 경기열 조합장, 학교급식 상생발전 방안 발표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이하 ‘공사’)는 12월 13일(금) 서울친환경유통센터(이하 센터)에서 농수축산물 공급납품 협력업체 임직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센터 10년,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대토론회는 1부 발제와 2부 토론으로 진행됐다. 1부 발제는 센터의 역할과 지속가능성 확보 방안(수축산급식팀장 김승로), 안정적인 농산물 공급방안(경북친환경유통센터 김도훈 상무이사), 안정적인 학교급식을 위한 상생발전 방안(한국농식품협동조합 경기열 조합장)이다.

 

또, 센터 안전성검사 강화 방안(급식안전팀장 이두영), 안정적인 수축산물 공급체계 구축 방향(수축산급식팀장 김승로) 순으로 진행됐다. 2부 토론은 공사 백혜숙 전문위원이 좌장을 맡아 농산물과 수축산물 섹션별로 패널들과 주요 이슈에 대해 토론을 진행했다.

 

발제와 토론에서 센터 수축산급식팀 김승로 팀장은 저가의 식재료가 판칠 수밖에 없는 학교급식 시장은 대표적인 레몬시장(정보불균형으로 인해 저품질의 재화가 거래되는 시장)이며, 센터가 학교와 납품업체 간 정보의 비대칭성을 해소하여 복숭아 시장(우량품이 거래되는 시장)이 되게 하는 것이 큰 역할이라 주장했다. 

 

경북친환경유통센터 김도훈 상무이사는 안정적인 친환경 농산물 생산기반의 중요성과 다양한 방식의 소통 창구의 필요성도 강조했다. 한국농식품협동조합 경기열 조합장은 어려운 납품업체의 현실을 감안, 배송수수료 인상의 불가피성을 역설했다.

 

센터 수축산급식팀 김승로 팀장은 “센터 설립 이래 처음으로 공급․납품업체가 한 자리에 모여 지속가능한 발전을 논하는 뜻깊은 자리였고, 대토론회에서 논의된 사항은 앞으로 센터 업무에도 적극적으로 반영해 지속가능한 발전의 단초로 삼겠다”고 말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업 ‘비대면·디지털 조사원’ 대폭 모집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에서는 스마트농업전문가 육성사업으로 시설작목(토마토, 파프리카), 노지작목(배추), 축산(한우)의 생육데이터를 수집하기 위하여 50명에 대한 원서접수(7.2.~7.15.)와 비대면 농산물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사업으로 조사요원 18명에 대한 원서접수(7.2.~7.8.)를 홈페이지를 통하여 공고 중에 있다. 이번 채용공고는 농촌진흥청에서 코로나19 대응 공공일자리 제공을 위한 비대면·디지털 공공 일자리 창출을 위하여 농업 빅데이터의 체계적 수집·분석을 통한 스마트농업 기반 구축 및 체계적 인력양성으로 청년층의 스마트팜 창농, 컨설팅, 기업체 취업 등 일자리 창출 활성화와 비대면 시대에 맞는 농산물 소득조사 지원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기획되었다. 향후 농축산물의 수급 불균형 문제 해결 등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속한 농정 의사결정 지원 및 수확량 변동 관리 기술 개발과 지속가능한 농식품산업 기반 중 하나인 스마트팜의 품목별·유형별 모델 개발에 필요한 데이터를 수집하여 생산성 향상 모델(AI) 등의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최종태 강원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채용을 계기로 강원도 지역 청년층의 미래 대응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스마트농업전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