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농협 충남 배합사료 공동사업 계약 체결

- 농협 계통사료사업 롤모델...'충남농협사료' 출범으로 힘찬 발걸음

URL복사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최근 농협 계통 조직간 경제사업 상생을 위한 충남 배합사료 공동사업 본계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국내 축산업의 요충지 충남지역을 대표하는 축협 3곳(당진축협, 보령축협, 홍성축협)과 농협사료가 공동으로 투자하여 연간 24만톤 규모의 단일공장<이하 ㈜충남농협사료(가칭)> 출범을 확정하였다.

신설 공장설립으로 그간 각 축협이 개별적으로 운영하던 노후화된 사료공장을 폐쇄하고 단일공장으로 재편하게 된다.
‘원료투입-분쇄-배합-가공공정’에 무인화 및 자동화 설비를 국내 최초로 적용함으로써   품질은 높이고 인력운용은 최소화하는 등 생산원가를 낮춰 충남지역 양축농가 실익 증진에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축하인사를 통해 “이번 충남 배합사료 공동사업은 농축협과 중앙회 간 상생의 이정표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앞으로도 범농협 내 시너지 창출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겠다.”며 “공동사업의 성공적 조기 안착을 위해 중앙회 차원의 무이자자금 700억원을 지원예정”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불투명한 미래 리스크에도 불구하고 협동조합간 발전을 위해 공동사업이라는 큰 결단과 합의를 이끌어 주신 조합원, 직원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하며 향후 농축협과의 공동사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경제지주 차원의 지원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충남 배합사료 공동사업은 금차 본계약 이후 연내 착공을 시작으로 2023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로 하고, 하반기 중 ㈜충남농협사료(가칭) 법인 설립과 사업개시로 생산시설을 본격 가동할 예정이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