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제5회'한돈의 날' 행사 내일 서울랜드에서

농협-한돈자조금, 10월 1일 제5회 한돈데이 맞이 시식회와 나눔행사

농협(회장 김병원) 축산경제는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와 공동으로 한돈데이(10월1일)를 맞아 우리 한돈의 우수성 홍보 및 소비촉진을 위해 “국민데이! 한돈데이! 우리돼지 나눔되지!”라는 슬로건으로 10월말까지 전국적인 한돈 시식회 및 나눔행사를 실시한다.

한돈 시식회는 전국 농협지역본부(9개)와 양돈농협(7개)에서 지역축제 등과 연계하여 열리며, 삼겹, 등심, 저지방부위, 육가공품 등 맛있고 품질 좋은 우리 돼지 한돈의 다양한 부위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행사기간 동안 복지시설, 요양병원과 같이 소외된 이웃이 있는 곳을 찾아가 돼지고기, 보쌈, 수육, 순대 등을 나눔으로써 한돈인들의 따뜻한 마음을 지역사회에 전할 계획이며, 9월29일(토) 서울랜드(경기도 과천)에서 한돈 시식 및 나눔 퍼포먼스 및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계획중이다.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 “금번 행사는 올해로 5회째 한돈데이를 맞이하여 우리 한돈 홍보를 통한 돼지고기 소비촉진의 일환”이라며,“안심하고 드실수 있는 우리 한돈과 늘 함께해 주고 더욱 사랑해 줄 것”을 당부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도시농업박람회서 ‘도시농업 미래관’ 눈길
우리나라 도시 농업의 현재와 미래를 가늠하고 국민과 공유할 수 있는 행사가 열려 눈길을 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13일부터 16일까지 경기도 화성시 동탄 신도시 일원에서 열리는 ‘제7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에서 ‘도시농업 미래관’을 운영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진흥청, 산림청, 경기도, 화성시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는 2012년 서울시청 광장에서 처음 열린 이래 해마다 장소를 달리하며 개최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각종 전시를 통해 우리나라 도시농업의 현황을 짚어보고, 토론과 선진 사례 분석을 바탕으로 발전 방향을 찾아본다. ‘도시농업 미래관’은 ‘기술 혁신으로 미래를 창조하는 농촌진흥청’을 주제로 운영한다.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다양한 도시농업 연구 성과를 전시하면서 우리나라 도시농업의 현재를 소개하고 미래 방향을 제시한다. 식물을 이용한 생활공간 개선과 녹화 기술로 ‘바이오월’과 ‘식물매트’를 전시하고, ‘스마트 그린 오피스’를 적용한 미세먼지 없는 건물도 구현한다. 치유정원에서는 오감을 통한 식물체험으로 스트레스 해소와 치유 효과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가상 농업체험 ‘키네틱 식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