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대아청과, 호반과 함께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출연

- 대아청과㈜, 도매시장법인 중 첫 농어촌상생협력기금 3억원 출연
-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산물 생산농가를 돕기 위해 활용
- 호반건설 등 호반그룹과 함께 농어촌을 위한 노력 계속

URL복사

 

가락시장 도매법인 대아청과㈜가 도매시장법인 중에서 첫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출연, 눈길을 끌고있다.
대아청과는 ㈜호반과 함께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농어촌상생협력기금 3억원을 출연했다고 29일 밝혔다. 29일 호반파크 2관(서초구 우면동 소재)에서 진행된 상생협력기금 협약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농어촌상생기금 조태용 본부장, 호반 송종민 사장, 대아청과 박재욱 대표이사 등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이번 출연 기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산물 생산농가를 위해 쓰인다. 농어촌 작업 환경 개선, 농작물 피해 복구, 농산물 구매와 판매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이번 대아청과의 농어촌상생협력기금 출연은 도매시장법인으로는 첫 사례다.

농어촌상생기금 조태용 본부장은 “지난해에 이어 호반그룹의 지속적인 지원에 감사하다”며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지역과 농민에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대아청과 박재욱 대표이사는 “호반그룹은 ESG경영에 노력해오고 있는데, 이번에는 대아청과에서도 농산물 생산농가를 위해 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대아청과는 호반그룹과 함께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하고, 도매법인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3월 대아청과는 호반그룹과 함께 한파로 큰 피해를 입은 해남군 겨울배추 생산농가에 복구 지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 또한, 대파 농가와 양배추 농가를 돕기 위한 캠페인, 월동 무 소비촉진 방송 제작 등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