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조합

농협상호금융, 비대면 전용상품 '주머니금리쇼핑예금' 3천억원 판매 돌파

- 가입금액과 우대금리를 직접 골라 담는 ‘쇼핑’ 콘셉트로 인기

URL복사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11일 주머니금리쇼핑예금 총 판매액이 3천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1일 출시 이후 41일만의 기록으로 매일 평균 약 73억원씩 판매되어 농협상호금융의 비대면 전용상품 중 가장 빠른 속도다.

주머니금리쇼핑예금은 온라인 쇼핑을 하듯 가입금액, 조건에 맞는 우대금리 쿠폰을 받아 가입하는 복리상품으로 NH콕뱅크, 농협스마트뱅킹으로 가입하면서 주머니적금 동시가입 고객(0.2%), 2030세대 고객(0.1%), 농․축협 첫 거래 고객(0.1%), 1천만원 이상 가입 고객(0.1%) 등 조건에 해당되면 우대금리가 적용된다.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고객의 니즈를 끊임없이 고민하여 주머니금리쇼핑예금을 출시하게 되었고, 단기간 많은 관심과 가입으로 이어져 고객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사기반 없어도 ‘영농의지’ 높다면 농어촌 인재로 키울 것”
【초/대/석】 미래 농어촌 인재육성… 조재호 국립 한국농수산대학 총장에게 듣는다! - 디지털농업 교육과정 확대하고 디지털 교육을 위한 인프라도 지속 확충 - 내년 특별전형 모집비율 48%, ‘23학년도 54%, ‘24학년도에는 60%까지 높여 - 한농대, 농업 환경변화에 맞춘 디지털 교육내용 접목으로 인재육성 -국립 한국농수산대학에 대해 설명 부탁드립니다? ▶조재호 총장= 네, 한농대는 현장의 농어업인을 양성하는 3년제 국립대학입니다. 전교생에게 등록금과 기숙사비 등 학비 일체를 정부 예산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졸업 후 6년간 의무영농기간이 있지만 남학생은 후계농업경영인으로 선발되면 영농으로 군 복무도 대체할 수 있습니다. -농업뿐만 아니라 국내 모든 교육기관은 학령 인구 감소로 위기를 겪고 있습니다. 한농대의 분위기는 좀 어떤가요? ▶조 총장= 한농대는 농어업인 양성하는 전문대학이기 때문에 학령 인구 감소뿐만 아니라 농어촌 인구 감소에 따라 우수 인재를 유치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22학년도부터 도시에 있는 인재들을 적극 유입시키고자 영농기반을 반영하지 않는 특별전형 비율을 현행 37%에서 48%, ‘23학년도에는 54%, ‘24학년도에는 6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