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뉴스

축산경마비상대책위 '온라인마권 발매' 촉구 성명

김창만 회장 "농림축산식품부는 정상경마 시행과 온라인마권발매 부활에 총력을 기울여라"

URL복사

 

축산경마산업비상대책위원회(회장 김창만)는 코로나19로 인해 말산업붕괴가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김우남 한국마사회 회장 발언 녹취 외부 폭로 사건에 대한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이와관련 청와대는 감찰결과를 농림축산식품부로 이첩했다.
이에따라 농림축산식품부는 한국마사회에 대한 엄중한 경고와 함께 회장을 중심으로 한국마사회의 경영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이첩 사안을 신속하게 처리할 것을 대책위는 요구하고 있다.

 


또한, 국회 상임위에 계류중인 온라인마권발매 부활 법률안을 조속히 개정하여 하루빨리 정상경마가 시행되도록 강력히 촉구했다.

특히, 문화체육관광부는 경륜·경정의 온라인발매를 국회 상임위원회까지 통과시켰는데, 말산업의 주무부처인 농림축산식품부의 각성과 분발을 주문하고 있다.

축산경마비상대책위는 이번성명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생존권 보호를 위한 강력한 단체행동에 나설 것을 경고해두고 있다. <축산경마산업비상대책위원회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