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호반그룹과 대아청과(주), 해남지역 '한파피해 복구지원금' 쾌척

URL복사

-대아청과(주) 박재욱 대표 “한파피해 농가 경영안정과 빠른 피해복구에 도움되길”

-기상관측 이래 최강 한파 덮쳐...농가 수확량 감소와 가격하락에 한숨

-해남일대는 겨울배추 주산지... 피해복구에 농가 큰 격려에 반색

 

 

호반그룹과 대아청과(주)(대표이사 박재욱)는 3월 5일 전라남도 해남군에 한파피해 복구지원금 1억 원을 전달해 눈길을 끌고있다.

 

이날 전달식에는 명현관 해남군수와 박재욱 대아청과 대표, 김세준 호반그룹 동반성장실장, 김성일 전남도의회  부의장 등이 참석해 격려했다.

 

해남군에 따르면 지난 1월 연이은 한파와 폭설로 출하 예정이었던 겨울배추 중 약 68% (1,700ha), 1,800여 농가가 피해를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는 것.

한파로 배추 뿌리가 물러지면서 속이 썩는 등 한창 수확해야 할 겨울배추 출하를 포기해야 하는 실정에 놓였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어려움속에서도 이번 호반그룹과 대아청과의 지원을 환영한다”며, “해남군에서도 피해농가 지원책을 강구하고 있으며, 재해복구비의 신속한 집행을 위해 모든 행정적 준비를 완료하여 농가에 도움을 주겠다”고 밝혔다.

 

대아청과(주) 박재욱 대표는 “이번 지원으로 한파피해 농가의 경영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호반그룹과 대아청과는 농어촌과의 상생협력에 힘쓰고 있다. 지난해 호반건설은 대중소기업 농어업협력재단에 농어촌상생협력기금 2억원을 출연했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파농가 돕기 캠페인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시경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