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콕뱅크' 활동?... ‘대한민국 4명 중 1명은 콕뱅크’

- 농협상호금융 이재식 대표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로 MZ세대와 적극 소통할 것”
- '콕뱅크' 가입자 수?... 경제활동인구 27%인 777만명까지 '훌쩍 뛰었다'
- 양궁 국가대표팀부터 임시완까지 'NH콕뱅크'에 모여
- 농협상호금융 SNS에서 퀴즈 참여하면 메달과골프모자 증정

URL복사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15일 ‘대한민국 4명 중 1명은 콕뱅크’를 슬로건으로 한 신규 영상광고 5편을 공식 SNS 채널(유튜브․페이스북․인스타그램)에서 선보인다. ‘NH콕뱅크’는 790만 고객이 이용하는 국내 최대의 간편뱅킹 앱이다.
’21년 7월말 기준 국내 경제활동인구 2857만명(통계청) 대비 콕뱅크 가입자 수는 777만명(약 27%)이다.

이번 광고는 양궁편, 카페편 등 총 5가지 시리즈로 준비됐다. 특히 MZ세대를 타겟으로 언어유희, 패러디 등 인터넷 밈(Meme․온라인 유행 콘텐츠)을 활용해 재미 요소를 더했다.

‘양궁편’은 양궁 국가대표팀과 오진혁 선수의 닮은꼴 고창석 배우를 섭외하고, 도쿄 올림픽 명장면 중 하나인 남자 양궁 결승전의 ‘끝’을 브랜드명인 ‘콕’과 연결했다. ‘양궁편’은 지난 8일부터 지상파와 케이블 등 TV 광고를 통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카페편’에는 배우 겸 가수 임시완을 모델로 브랜드명인 ‘콕(Cok)’과 같은 발음을 가진 콜라 음료 ‘콕(Coke)’을 활용해 반전을 더했다. 그 외 최근 젊은 세대에게 각광받는 스포츠를 소재로 한 ‘골프편’에는 프로골퍼 유현주와 유튜브 <뻐꾸기 골프 TV>의 박노준이 출연하고, ‘형사편(배우 정만식․이호철)’ 및 ‘군대편(황충원)’에도 모델 특유의 캐릭터를 담아 광고의 재미를 살렸다.


농협은 광고 론칭을 기념해 경품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 공식 SNS 채널에 감상평을 남기거나 OX퀴즈에 참여하면 추첨을 통해 모델들의 친필 사인이 들어간 ‘콕’메달, 텀블러, 골프모자 등을 제공한다.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디지털 전환 가속화 등 급변하는 금융환경 속에서 MZ세대의 영향력이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로써 MZ세대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kenew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사기반 없어도 ‘영농의지’ 높다면 농어촌 인재로 키울 것”
【초/대/석】 미래 농어촌 인재육성… 조재호 국립 한국농수산대학 총장에게 듣는다! - 디지털농업 교육과정 확대하고 디지털 교육을 위한 인프라도 지속 확충 - 내년 특별전형 모집비율 48%, ‘23학년도 54%, ‘24학년도에는 60%까지 높여 - 한농대, 농업 환경변화에 맞춘 디지털 교육내용 접목으로 인재육성 -국립 한국농수산대학에 대해 설명 부탁드립니다? ▶조재호 총장= 네, 한농대는 현장의 농어업인을 양성하는 3년제 국립대학입니다. 전교생에게 등록금과 기숙사비 등 학비 일체를 정부 예산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졸업 후 6년간 의무영농기간이 있지만 남학생은 후계농업경영인으로 선발되면 영농으로 군 복무도 대체할 수 있습니다. -농업뿐만 아니라 국내 모든 교육기관은 학령 인구 감소로 위기를 겪고 있습니다. 한농대의 분위기는 좀 어떤가요? ▶조 총장= 한농대는 농어업인 양성하는 전문대학이기 때문에 학령 인구 감소뿐만 아니라 농어촌 인구 감소에 따라 우수 인재를 유치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22학년도부터 도시에 있는 인재들을 적극 유입시키고자 영농기반을 반영하지 않는 특별전형 비율을 현행 37%에서 48%, ‘23학년도에는 54%, ‘24학년도에는 6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