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유통

가락시장 '채소경매장' 6일~7일 휴장... 출하계획 세워야

채소류 8월 5일 저녁까지 경매...8일 저녁부터 다시 개장
과일류 8월 6일 아침 경매를 끝으로 휴장했다가 9일 새벽 경매 재개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가락시장과 강서시장, 양곡시장 하계휴장일 발표...출하유의

URL복사

서울특별시 가락동농수산물도매시장(이하 가락시장) 등이 하계 휴업에 들어간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에 따르면 가락시장 청과부류 중 채소부류는 8월 5일(목) 저녁까지 경매가 열리고 8일(일) 저녁부터 다시 개장할 예정이며, 과일부류는 8월 6일(금) 아침 경매를 끝으로 휴장했다가 9일(월) 새벽 경매가 재개된다.

 


가락시장 수산부류 중 선어류와 패류부류는 8월 6일(금) 아침 경매를 끝으로 휴장했다가 8일(일) 저녁 경매부터 다시 시작될 예정이며, 건어부류는 7월 27일(화) 아침까지 경매가 열리고 8월 2일(월) 새벽 경매부터 재개된다.

아울러 강서농산물도매시장(이하 강서시장) 경매제의(채소부류, 과일부류) 채소부류는 7월 29일(목) 저녁 경매를 끝으로 휴장했다가, 8월 1일(일) 저녁 경매부터 다시 시작될 예정이며, 과일부류는 7월 30일(금) 아침경매를 끝으로 휴장했다가 8월 2일(월) 새벽 경매부터 재개된다.

 


시장도매인제의 경우 7월 30일(금) 18시까지 거래가 이뤄지고 8월 1일(일) 18시부터 거래를 재개한다.
양곡도매시장은 7월 30일(금) 18시까지 거래가 이뤄지고 8월 2일(월) 07시부터 거래를 재개한다.

공사 이니세 유통본부장은 “하계 휴업일 전후 원활한 농수산물 공급을 위해 도매시장법인 및 중도매인 등과 공조를 강화하고, 수급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지 투기차단법 가동 ... 취득자격 심사부터 사후관리까지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7월 23일 농지법, 농어업경영체법, 농어촌공사 법 등 농지관리 개선을 위한 개정법률안 3건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입법으로 농지 취득자격 심사 및 사후관리 강화, 농업법인 등의 농지 관련 불법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및 부당이득 환수제 도입 등 농지 투기 억제를 위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되었다. 농지법은 지자체 농지위원회 설치 등 농지취득자격증명 심사 강화, 이용실태조사 정례화 등 사후관리 강화, 불법 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등 투기적 수요 억제를 위한 핀셋규제 제도화가 가능해졌다. 또, 농업경영체법은 사전신고제 도입, 법인 실태조사 강화, 부동산업 금지 및 금지된 부동산업 영위 시 벌칙 및 과징금 도입 등을 담았다. 농어촌공사법은 한국농어촌공사에 농지 현황 조사·감시, 정보 수집·분석·제공 등 농지 상시 관리 기능을 수행하는 “농지은행관리원”을 설치할 수 있는 법적근거도 마련했다. 이번 3건의 법률안은 지난 3월 29일 발표한 관계부처 합동 부동산 투기근절 및 재발방지대책 및 농식품부 농지관리 개선방안에 따른 후속 입법조치이다. 3건의 개정법률안은 국무회의, 대통령 재가를 거쳐 공포될 예정이다. 김현수 농식품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