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라인&핫뉴스

농협, '서산 6쪽마늘' 특별 판매전 가져

- '서산 6쪽마늘'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 등 대도시 소비자에게 명품 마늘 선보여

URL복사


농협(회장 이성희)은 6월 30일 서산시(시장 맹정호)와 함께 서울 서초구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에서 '서산6쪽마늘 특별 판매전'을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유찬형 농협중앙회 부회장과 맹정호 서산시장, 성일종 국회의원(충남 서산시·태안군, 국방위원회)이 참석하여 농협하나로클럽을 찾은 소비자들에게 명품 서산6쪽마늘을 홍보하였다.

서산마늘은 대표적 한지형 밭마늘로 저장성이 우수하고, 맛과 향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항균작용을 하는 알리신이 풍부하여 건강식품으로도 탁월함을 인정받고 있다.

이번 특별판매전은 대도시 소비자에게 서산 6쪽마늘을 홍보하기 위해 기획되었으며, 6월 24일부터 7월 11일까지 총 18일간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과 농협대전유통에서 열릴 예정이다.

 


유찬형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지역에서 생산되는 우수 농산물을 도시민들에게 적극 홍보하고, 판매를 활성화하여 농업인들께서 생산에만 전념하실 수 있도록 지자체·유관 기관과 함께 협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맹정호 서산시장은 “대도시 소비자들께 우리지역 대표 특산물인 서산6쪽마늘을 소개해드리고자 농협과 함께 특판전을 준비하였는데, 본격적인 수확철을 맞은 농가의 판로확보에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행사에 함께 참여한 성일종 국회의원은 “농협과 서산시에서 우리 지역의 명품 농산물인 6쪽마늘 판매촉진을 위해 앞장서 주셔서 감사드리고, 저도 우리 농업인들의 실익지원을 위해 더욱 힘쓸 것을 약속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지 투기차단법 가동 ... 취득자격 심사부터 사후관리까지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7월 23일 농지법, 농어업경영체법, 농어촌공사 법 등 농지관리 개선을 위한 개정법률안 3건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입법으로 농지 취득자격 심사 및 사후관리 강화, 농업법인 등의 농지 관련 불법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및 부당이득 환수제 도입 등 농지 투기 억제를 위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되었다. 농지법은 지자체 농지위원회 설치 등 농지취득자격증명 심사 강화, 이용실태조사 정례화 등 사후관리 강화, 불법 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등 투기적 수요 억제를 위한 핀셋규제 제도화가 가능해졌다. 또, 농업경영체법은 사전신고제 도입, 법인 실태조사 강화, 부동산업 금지 및 금지된 부동산업 영위 시 벌칙 및 과징금 도입 등을 담았다. 농어촌공사법은 한국농어촌공사에 농지 현황 조사·감시, 정보 수집·분석·제공 등 농지 상시 관리 기능을 수행하는 “농지은행관리원”을 설치할 수 있는 법적근거도 마련했다. 이번 3건의 법률안은 지난 3월 29일 발표한 관계부처 합동 부동산 투기근절 및 재발방지대책 및 농식품부 농지관리 개선방안에 따른 후속 입법조치이다. 3건의 개정법률안은 국무회의, 대통령 재가를 거쳐 공포될 예정이다. 김현수 농식품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