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경제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 “사용 후기 남기고 상품 받아가세요”

한국산림복지진흥원,비대면 산림복지서비스 출시 이벤트

URL복사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이달 7일부터 한 달간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 사용 후기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비대면 산림복지서비스를 이용권으로도 체험할 수 있게 되어 시설 방문이 어려운 이용권 소지자들에게 비대면 산림복지서비스를 홍보하고 산림체험, 임산물 활용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 달간 산림복지시설 현장 또는 비대면 서비스를 통해 이용권을 사용하고 후기를 제출한 전원에게 마스크와 세정제 세트를 나눠줄 예정이며, 특히 최우수·우수 후기 작성자에게는 산림체험키트와 임산물 상품 등을 추가로 제공할 계획이다.

 


이창재 원장은 “이번 이벤트를 통해 코로나19로 산림복지서비스 체험기회가 줄어든 산림복지 소외자들이 비대면 서비스를 활용함으로써 코로나 블루 극복의 기회가 될 수 있을 것 ”이라고 말했다. 나하은 kenews.co.kr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지 투기차단법 가동 ... 취득자격 심사부터 사후관리까지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7월 23일 농지법, 농어업경영체법, 농어촌공사 법 등 농지관리 개선을 위한 개정법률안 3건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입법으로 농지 취득자격 심사 및 사후관리 강화, 농업법인 등의 농지 관련 불법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및 부당이득 환수제 도입 등 농지 투기 억제를 위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되었다. 농지법은 지자체 농지위원회 설치 등 농지취득자격증명 심사 강화, 이용실태조사 정례화 등 사후관리 강화, 불법 행위에 대한 제재 강화 등 투기적 수요 억제를 위한 핀셋규제 제도화가 가능해졌다. 또, 농업경영체법은 사전신고제 도입, 법인 실태조사 강화, 부동산업 금지 및 금지된 부동산업 영위 시 벌칙 및 과징금 도입 등을 담았다. 농어촌공사법은 한국농어촌공사에 농지 현황 조사·감시, 정보 수집·분석·제공 등 농지 상시 관리 기능을 수행하는 “농지은행관리원”을 설치할 수 있는 법적근거도 마련했다. 이번 3건의 법률안은 지난 3월 29일 발표한 관계부처 합동 부동산 투기근절 및 재발방지대책 및 농식품부 농지관리 개선방안에 따른 후속 입법조치이다. 3건의 개정법률안은 국무회의, 대통령 재가를 거쳐 공포될 예정이다. 김현수 농식품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