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자가 ‘배합사료’ 생산효율 탁월

- 전국 17개 한우농가 시범 적용...사료비 부담 덜고 소득 높여

 

전남 함평에서 한우를 키우는 한종민 씨는 높은 사료비와 낮은 출하 성적으로 고민하다가 ‘농식품 부산물 활용 자가 TMR 제조 기술’과 ‘비육 기간 단축 기술’을 배워 농가에 적용했다.

그 결과 2021년 87마리를 평균 27개월에 출하했으며, 육질 1++등급 출현율 52.9%, 육량 에이(A) 등급 출현율 48.3%라는 우수한 성적을 받았다. 한우 마리당 소득은 454만 원으로, 전국 평균보다 약 3배 높았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농식품 부산물을 활용해 농가에서 직접 만든 배합사료를 한우에게 먹이고, 살찌우는 기간을 줄이면 사료비가 절감돼 농가 소득을 높일 수 있다고 밝혔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시범사업을 통해 ‘농식품 부산물 활용 자가 섬유질배합사료(TMR:풀사료와 알곡혼합사료를 영양소 요구량에 맞도록 적절한 비율로 배합한 사료) 제조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 17개 농가, 한우 2,130마리를 대상으로 ‘한우 비육기간 단축 기술’을 새로 적용했다.

 

그 결과, 시범사업 적용 한우 농가의 사료비는 일반 농가보다 9.2% 낮아졌고, 출하 월령은 2.6개월 짧은 28.2개월로 나타났다. 대상 농가의 평균 소득은 기술을 적용하지 않은 일반 농가보다 29% 높았다.

 

 

‘농식품 부산물 활용 자가 TMR 제조 기술’은 농가에서 ‘한우 사양표준 사료배합 프로그램’을 활용해 직접 농식품 부산물 원료를 선택하여 배합사료를 만드는 것이다. 이때 버섯부산물, 맥주박, 비지 등 저렴한 농식품 부산물을 원료로 이용하면 사료비 절감 효과를 볼 수 있다.

 

‘한우 비육기간 단축 기술’은 육성기(6∼14개월)와 비육기(15∼28개월)에 단백질과 에너지 함량을 정밀 조절하는 것이다. 사육 기간을 기존 31개월에서 28개월로 3개월 정도 줄이면서도 육량과 육질에는 차이가 없도록 하는 기술이다.

 

국립축산과학원은 기술보급을 위해 지난 6~7월 전국한우협회,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와 공동으로 전국 230개 한우 농가를 대상으로 총 7회 교육을 진행했다.

자가 TMR 제조 기술 교육 동영상은 농사로 누리집에서 한우 자가 TMR 제조 길잡이로 검색하면 무료로 볼 수 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올해 ‘과채류 부산물 활용 기술’과 ‘자가 제조 TMR 원료 분석 기술’을 시범사업으로 추진해 ‘자가 TMR 제조 기술’ 확산을 위한 기반을 다질 방침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동물영양생리과 박남건 과장은“최근 사료 가격 상승과 한우 사육 마릿수 증가로 인한 가격 하락이 우려되면서 농가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라며 “현재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술을 현장에 신속히 보급하겠다.”라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