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쌀의 날...쌀 가공품들 잇따라 선보여

- '더미식 즉석밥' 등 식품주류업계 앞다퉈 100% 국산 쌀 제품으로 쌀 소비 촉진에 앞장
- 쌀의 날, 지난해 1인당 연간 쌀 소비량 56.9kg, 1990년 소비량 대비 절반 이하 감소

 

8월 18일은 ‘쌀의 날’이다.

쌀 ‘미’(米)를 풀어보면 8(八)자 2개와 10(十)자가 있어 8월 18일로 정했다. 모를 심고 수확하기까지 농부의 정성 어린 손길이 88번이 필요하다는 속깊은 의미도 담겨있다.

우리 식문화의 중심이자 원천인 쌀 소비가 빠르게 줄고 쌀 값까지 꾸준히 하락하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연간 1인당 쌀 소비량은 56.9kg으로, 1990년도 소비량인 119.6kg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때마침 식품주류 업체들이 첨가물 없이 100% 국내산 쌀만으로 만든 제품들을 잇따라 출시하면서 국산 쌀 소비 촉진에 앞장서고 있다.

하림은 갓 지은 집밥과 똑같은 ‘The미식(더미식) 즉석밥’ 11종을 지난 5월부터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100% 국산 쌀과 물로만 지어 쌀알 한 알 한 알이 살아있고 본연의 풍미를 살린 것이 강점이다.

 

하림, ‘더미식 즉석밥’, 박재범의 ‘원소주’, 빚은 ‘포켓몬 설기’ 등 쌀 100% 제품 잇따라
식품주류업계, 100% 국산 쌀을 재료로 만든 제품과 강점 통해 쌀 소비 증진 효과 기대


또한 냉수 냉각이 아닌 온수로 천천히 뜸을 들이는 공정으로 밥알의 식감을 살렸다. ‘더미식 백미밥’과 함께 ‘현미밥’, ‘메밀쌀밥’, ‘귀리쌀밥’ 등 11종을 출시해 소비자들이 취향대로 고를 수 있도록 다양화했다.

SPC삼립의 떡 전문 브랜드 빚은은 16일 100% 국내산 쌀로 만든 포켓몬 떡을 선보였다. 포켓몬스터 캐릭터 모양으로 초코잼을 넣은 '피카피카 피카츄 설기' '초코촉촉 잠만보 설기' '초코초코 꼬부기 설기'와 딸기잼을 넣어 상큼한 '딸기팡팡 푸린 설기' 등 4종을 출시했다.

래퍼 박재범 소주로 유명한 ‘원소주’와 편의점 CU가 배우 김보성을 모델로 출시한 ‘의리남 소주’도 국산 쌀만 100% 사용해 인기를 끌고 있다. ‘오픈런 소주’로도 불리는 원스피리츠의 ‘원소주’는 첨가물을 전혀 넣지 않고 쌀만 사용한 증류식 소주로 감미료를 첨가한 희석식 소주와 달리 깨끗하고 부드러운 맛과 풍미가 특징이다.

 


BGF리테일의 ‘의리남 소주’는 김보성의 유행어 ‘의리’를 테마로 국산 쌀을 사용해 낮은 온도와 압력으로 제조한 감압 증류식 제품이다. 고온을 사용하는 상압 증류 방식과 비교해 이취가 적고 은은한 곡물향과 부드럽고 깔끔한 뒷맛을 자랑한다.

하림 관계자는 “우리 농부의 정성과 국산 쌀의 풍미를 제대로 살린 즉석밥을 만들기 위해 공정과 설비에 대대적으로 투자했고 그 결과가 첨가물과 이취가 없는 100% 국산 더미식 밥”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국산 쌀을 간편하면서도 취향에 맞게 소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신제품을 개발해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나하은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한국마사회 '영천경마공원' 첫 삽
영천경마공원이 첫 삽을 들어 올렸다. 한국마사회가 총사업비 1,857억원을 투입하여 경북 영천시 금호읍 일대 661천㎡에 조성중인 영천경마공원 1단계 건설공사의 기공식이 지난 9월 30일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김인중 농림축산식품부 차관, 국민의힘 이만희 의원(경북 영천․청도), 이철우 경북도지사, 최기문 영천시장 등 다수의 내빈들과 500여명의 시민들이 참석하여 말(馬)산업특구 영천에 조성되는 경마공원 건설공사를 축하했다. 김홍기 본부장(한국마사회 고객서비스본부)의 건설사업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진행된 행사는 성대한 발파식을 통해 국내 네 번째 경마공원 조성을 위한 건설공사의 시작을 대내외적으로 선포했다. 영천경마공원 1단계 건설공사는 20만평 부지에 8종의 다양한 경주거리 구성과 안전성을 고려한 2면의 경주로, 관람편의 기능과 독창적 디자인을 갖춘 관람대, 기존 자연환경과 조화를 이루는 자연친화적인 수변공원 등이 조성될 예정이며, 현대엔지니어링(주)이 시공을 맡아 2026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은 “한국 경마 시행 100년이 되는 뜻깊은 해에 영천경마공원 건설공사가 여러 난관을 극복하고 착공을 시작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원동력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