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팜스코 '장학사업' 눈길...연암대학에 장학금 쾌척

- 김남욱 사료사업총괄본부장 "산학협력을 통해 농축산업 미래 인재를 양성하도록 꾸준한 지원"
- 육근열 총장 "차세대 농업기술 선도하는 농축산 특성화 대학으로 발전"

 

친환경 축산전문기업을 내 세우고 있는 팜스코가 연암대학교에 장학금을 쾌척해 눈길을 끌고 있다.

(주)팜스코(대표 정학상)가 최근 산학협력 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는 연암대학교(총장 육근열)에 장학금을 쾌척했다.

선진 영농기술인재 육성을 위한 (주)팜스코의 2022년 2학기 장학금기증식에는 팜스코에서 사료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김남욱 사료사업총괄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장학금 전달식에서 팜스코 김남욱 본부장은 "산학협력을 통해 농축산업 미래 인재를 양성하도록 꾸준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육근열 총장도 "차세대 농업기술 선도하는 농축산 특성화 대학으로 더욱 발전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한편, 친환경 축산전문기업을 지향하고 있는 (주)팜스코의 장학사업은 지난 2017년부터 매년 꾸준하게 실천해 오고 있으며 240여명에게 장학금 2억4천만원을 전달해 눈길을 끌고있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식품부 조직개편...차관보 폐지-동물복지강화-3실체계로 바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미래 농정수요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한 기능조정안을 담은농림축산식품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시행규칙 일부개정령안이 12일까지 입법예고 중에 있다. 이번 농식품부 조직 개편은 농업의 미래성장산업화, 식량안보와 농가경영안정체계 구축, 농촌공간 개선 및 동물복지 강화를 추진하고자 하는 윤석열 정부 국정과제를 뒷받침하는 의미가 크다. 조직 개편(입법예고안)의 주요 내용이다. ◇ 농업의 미래성장 산업화 정부 조직은? 정책 실무를 총괄하는 1급(정책실) 별로 유사 기능을 집적하여 정책 성과가 제고될 수 있도록 하고, 핵심 기능이 나타나도록 명칭도 변경한다. 차관보를 농업혁신정책실로 개편하고 스마트농업, 농가 경영안정과 농업의 공익가치 제고, 청년농업인 육성, 대체식품 소재 발굴 등 식품 관련 신산업 육성 기능 등을 분장하여 우리 농업의 혁신을 견인토록 한다는 것. 기후변화, 온실가스 감축 요구 등으로 인한 농축산물 생산여건이 악화되고, 국제공급망 불안도 지속되고 있는 상황 등을 반영하여 식품산업정책실을 식량정책실로 개편하고 농축산물 생산·유통업무를 분장하여 국민에게 먹거리를 안정적으로 공급(식량안보 구축)토록 한다. ◇ 식량안보와 농가경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