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농협-중앙그룹 '맞손'...국민과 함께하는 농촌봉사활동

- 중앙그룹 임직원 봉사단 포천서 사과 수확...3년째 농촌일손돕기 참여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와 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는 24일 중앙그룹과 함께 경기 포천시 영중면 사과농가를 찾아 국민과 함께하는 농촌봉사활동을 이어가며 수확기 바쁜 농촌에 일손을 보탰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농협중앙회 이재식 부회장을 비롯한 농협 임직원 20여명과 함께 홍정도 중앙홀딩스 부회장과 중앙그룹 계열사 임직원 40여명 등 총 60여명이 참여해 농업인을 도와 사과를 수확하였다.

또한, 중앙그룹은 임직원들이 수확한 사과를 구매하여 지역 아동센터 어린이들을 위해 250kg을 기부하고, 참여한 봉사자들과도 함께 나누는 등 사회공헌 활동과 동시에 우리 농산물 소비 촉진에도 동참하였다.

농협과 중앙그룹의 동행은 2020년부터 3년째 이어지고 있는데, 중앙그룹 임직원들은 사회공헌을 위한 ‘ON(溫)캠페인’의 일환으로 농협이 펼치고 있는 국민과 함께하는 농촌봉사활동에 총 6회, 160여명이 참여해 농업·농촌의 큰 힘이 되고 있다.

봉사활동 현장에서 농협중앙회 이재식 부회장은 “국민과 함께하는 농촌봉사활동에 해마다 동참하여 농업인들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어 주신 중앙그룹 임직원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농협은 영농지원 강화를 통한 농업경쟁력 제고를 위해 범국민적인 협력기반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정도 중앙홀딩스 부회장은 “추수의 계절을 맞아 임직원들과 함께 농촌을 다시 찾아 바쁜 일손을 보태고 농업의 소중한 가치를 공감하는 보람된 시간이 됐다”며, “우리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많은 기업들이 동참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공간계획법’ 순회 설명회... 6일 호남권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 원장 김홍상)은 11월 30일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농촌공간계획법’) 경기‧강원권역 설명회를 개최했다.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공동으로 주최‧주관한 이번 설명회는 새로운 법률 제정에 앞서 경기‧강원권역의 관계 기관, 전문가 등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열었으며. 법률 제정과 관련한 쟁점과 이슈를 논의하는 전문가 좌담회를 포함해 제28차 농어촌지역정책포럼과 병행 개최했다. 설명회의 첫 번째 발표로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심재헌 연구위원이 농촌공간계획제도 추진의 배경과 농촌재생사업 사례에 대해 설명했다. 심 연구위원은 농촌지역에 대한 중장기 공간계획이 사실상 부재한 상황에서 농촌의 난개발과 저개발 문제가 지속되어온 문제점을 제기하며, 시‧군에서 농촌공간계획을 수립하고 농촌특화지구 등을 통해 농촌다움을 유지‧조성해 갈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국내외 관련 사례를 들어 농촌공간계획 도입 시 기대되는 효과와 고려할 사항들에 대해 밝혔다. 두 번째 발표로 농림축산식품부 농촌정책과 허창각 서기관은 농촌공간계획 법률안의 제정 방향과 주요 내용에 대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