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

한국작물보호협회, 2024신년인사회 개최

- "작물보호제 산업의 지속 성장과 국민의 건강에 더욱 이바지하는 한해가 되길 기원"


(사)한국작물보호협회(회장 염병진)는 지난 1월 4일(목) 노보텔앰배서더 서울 강남에서 2024신년인사회를 개최하고 갑진년 새해 작물보호제(농약) 업계의 힘찬 출발을 알렸다.

이날 신년인사회에서는 협회 염병진 회장(㈜동방아그로 대표), 한동우 부회장(한국삼공㈜ 대표), 성보화학㈜ 윤정선 대표, 신젠타코리아㈜ 박진보 대표, ㈜팜한농 김무용 대표, ㈜한얼싸이언스 심봉섭 대표 등 각 회원사 임직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작물보호제산업이 더욱 활성화되고 발전하며, 국민 건강에 더욱 이바지하는 한해가 되기를 기원했다.

염병진 회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우리나라 대부분 농업인들은 작물보호제는 우리 농업에 반드시 필요하며, 20.9%까지 떨어진 곡물자급률 향상을 위해서도 작물보호제의 사용이 필수적임을 인지하고 있다”라며 “이를 근간으로 작물보호제의 역할과 필요성을 농업인 뿐만 아니라 소비자에게도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협회가 온·오프라인 홍보에 주력적으로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올해 산업계에 여러난제가 산적해 있지만 협회는 직·간접적으로 산업계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슬기롭게 대처하고, 앞으로도 작물보호제 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발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하며 회원사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 조언을 당부했다.

이어 협회 회원사 대표단의 풍년농사 기원 떡 자르기가 진행됐으며, 산업계의 발전과 화합을 다지는 건배 제안자로 나선 한동우 부회장은 “2024년 청룡의 해를 맞이하여 ‘용’ 자체가 상상의 동물인 만큼, 우리 업계가 바라는 좋은 상상들이 현실이 되고 기억에 남는 한해가 되길 기원하다”며 건배를 제의했다.

끝으로 이날 참석자들은 마련된 음식과 소소한 덕담을 주고 받으며 갑진년 새해를 맞이하여 미래지향적인 작물보호제산업의 발전을 위한 뜻 깊은 만남과 교분을 돈독히 하는 훈훈한 시간을 나누었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