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국홀스타인품평회' 120여개 70개업체 참가열기

- 종개협, 그랜드챔피언 대통령상 격상!, 한국낙농 새로운 100년! 꿈의무대 품평회!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종축개량협회(회장 이재윤)가 공동주최하고 한국낙농경영인회, 한국홀스타인검정중앙회가 주관하는 2023한국홀스타인품평회의 축산기자재 전시참가 설명회 및 부스추첨을 9월 14일 실시했다.

9월 14일 축산회관 대회의실에서 실시한 2023한국홀스타인품평회 참가업체 부스추첨 행사에서는 주요협찬사 10개를 제외한 50개업체, 70여개 부스의 추첨을 완료하였다.

이재윤 회장은 “이번 품평회는 6년만에 개최되는 동시에 훈격도 대통령상으로 격상되어 농가 및 참가업체의 관심이 뜨겁다. 이에 참가업체의 광고효과도 매우 클것”이라고 말했다.

 


참가업체의 주요 품목은 축산기자재(로봇착유기, 발정탐지기, 초음파진단기, 유성분분석기, 급수기, 자동급이기), 동물의약품, 조사료, 유전자원 등이다.

품평회로 확인하는 개량의 성과와 중요성과 관련 유우개량부 박상출 부장은 "낙농업에선 개량이 생산성 향상과 생산 수명 증가로 이어지고 이는 자연히 생산비 절감과 관련된다"고 말했다. 낙농은 2년 이상의 투자가 필요하기 때문에 개량의 중요성이 더 크고, 개량으로 수익성 향상과 생산비 절감을 꾀할 수 있다.

1980년대 2.08두가 생산하던 우유의 양을 오늘날 1두가 생산한다. 게다가 일반적인 젖소보다 개량을 한 젖소의 유생산이 두당 1,500kg 더 많아 총 6,900여억 원의 추가 소득이 발생한다. 과거와 비교하여 유생산을 위한 면적이 줄어들었고, 그만큼 환경오염이 감소하였으며, 자동화 등으로 인해 인력과 관리 등 모든 부문 효율화가 이루어졌다. 이렇게 지속적인 개량이 이뤄진다면 관리의 효율성은 더 증대 될 것 이라는 것이 중론이다.

개량의 성과와 척도를 확인할 수 있는 이번 품평회에서는 기자재 전시회 부대행사를 계획하고 있으며, 한국홀스타인품평회 홈페이지에서 참여업체를 확인 할 수 있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