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도시농업박람회...“도시농업, 일상을 마주하다”

- 제12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 17일까지 양재 aT센터에서 전시·체험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이종순)이 9월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제12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 ‘도시농부로5길 12’를 서울 양재 aT센터 3층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도시농업박람회는 ‘2023 대한민국 농업박람회’와 연계해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며, ‘도시농부로 5길 12’라는 명칭은 도시의 도로명 주소를 모티브로 박람회 주제를 표현한 말로 도시민 모두가 도시농업에 참여하여 도시농부가 되어보라는 ‘도시농부로 오(5)길’과 12번째 박람회를 상징하는 12를 합쳐 표현하였다.

‘제12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는 ‘도시농업, 일상을 마주하다’라는 슬로건 아래 ‘도시 속의 도시’를 컨셉으로 관람객이 일상 속에서 접하는 공간들을 통해 도시농업에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전시와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5개의 메인 부스인 집, 학교, 회사, 병원, 지하철과 4개 서브부스인 ‘도서관, 사진관, 호텔, 공원을 통해 우리가 일상에서 마주하는 도시농업의 모습을 다채롭게 보여준다.

가정에서 실천할 수 있는 플랜테리어 모델을 쇼룸 형태로 제시하고 가정용 식물재배기와 최근 새로운 취미로 떠오르고 있는 비바리움 등을 전시한다.

국가전문자격증 제도로 운영되고 있는 ‘도시농업관리사’와 학교텃밭 프로그램, 우수사례를 소개하고 상자텃밭 등을 전시한다.

사무실에서 구현할 수 있는 플랜테리어 모델, 그린월 등을 전시하고 오피스 식물관리 서비스 등을 소개한다.

 


가정에서 반려식물 관리에 어려움을 느끼는 도시민을 대상으로 상담서비스를 실시하여 식물의 생육상태에 대해 진단하고 맞춤형 처방과 관리법을 알려준다.

지하철 역사공간을 활용한 미래형 도시농장 ‘메트로팜’을 소개하고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 외에도 씨앗을 대출해 주는 씨앗도서관, 공기정화 식물 심기, 씨앗엽서 보내기, 도시농업 콜라주 등 미래세대가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제12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와 관련하여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근 예능프로그램에서 비바리움과 텃밭 활동을 통해 도시농부로 알려진 김대호 아나운서도 9월 15일(금) 현장을 방문해 ‘제12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를 둘러볼 예정이다.

농정원 이종순 원장은 “도시농업박람회를 통해 도시농업이 우리 일상 가까이에 있음을 깨닫고 온 국민이 도시농업에 참여하여 ‘모두가 도시농부’가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파프리카 새요리 발굴!...'제9회 파프리카 레시피 콘테스트' 소비촉진 눈길
[현/장/포/커/스] 제9회 참·참·참 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소비촉진 현장 "와인& 고기와 어울리는 파프리카, 12가지 요리의 옷을 입다" "7월 16일 예선 거쳐 본선에 진출한 12개 요리 현장 경쟁 펼쳐"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회장 조근제)는 파프리카 소비촉진 홍보를 위해 7월 16일(화) 서울 모나코 스페이스에서 '제9회 참·참·참파프리카레시피콘테스트 & 셰프 쿠킹쇼'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조근제 한국파프리카생산자자조회장<사진>은 "대한민국에서 안전하게 생산되는 자랑스러운 농산물 파프리카를 활용하여, 실생활에서 적용할 수 있는 레시피를 발굴, 홍보함으로서 파프리카의 소비 촉진과 시장 확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해로 9회째 진행된 행사에서 치열한 예선 경쟁을 통해 12개 팀이 본선에 진출 열띤 경쟁을 펼쳤다. 최근 와인의 소비가 급속도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면서 '와인과도 잘 어울리고 고기와도 잘 어울리는 파프리카 요리'를 주제로 진행 4인까지 1팀으로 참여가 가능했으며 예선에 53팀 53여팀의 70개 레시피가 출품되었다. 이중 대상을 차지한 파프리카 요리법은 파프리카의 소비를 촉진하는데 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