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하림, 전북 익산에 4000억원 투자

익산시 식품산업단지에 냉동건조식품, 즉석밥 식품 제조시설과 물류센터 건립키로


하림푸드와 하림산업이 전북 익산에 4000억원을 투자해 345명의 지역 일자리를 창출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0일 제8차 지방주도형 투자일자리 심의위원회를 열어 하림푸드와 하림산업의 전북 익산 투자 사업을 지방주도형 투자‧일자리 사업으로 선정했다.

이들 기업은 오는 2026년까지 익산시 식품산업단지에 총 3915억원을 투자해 냉동건조식품, 즉석밥 등의 식품 제조 시설과 물류센터를 건립한다. 이를 통해 신규 고용 345명, 물류센터 위탁운영을 위한 간접고용 300명 등 총 645명의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또 지역 중소 식품기업 20개사와 공동으로 물류, 마케팅, 연구개발, 인력양성 등도 추진한다.

아울러 지역 농가 및 식품기업과의 상생을 위해 농산물 가격과 물량을 사전 계약해 생산하는 농산물 다년 계약재배 방식을 도입한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