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한우 사육량 9월 355만 6천두 4.7% 증가

- 축평원, 축산물이력·등급데이터 활용 최근 5개년 소 트렌드 분석 내놨다
- 한우 사육량 ’22년 9월 355만 6천 두로 전년 동월 대비 4.7% 증가
  - 2세 이상 한우 수소 28만 두로 전년 동월 대비 9.4% 증가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박병홍)은 축산물 이력데이터와 등급데이터를 분석하여 소의 출생부터 도축까지의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는 ‘축산물이력·등급데이터 기반 한우․육우․젖소 트렌드 분석리포트’를 내놨다.

리포트에 따르면 올해 9월 말일 기준 한우 사육은 355만 6천 두로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했을 때 4.7% 증가했고, 육우와 젖소는 각각 1.1%, 2.8% 감소했다.

특히, 올해 추석 성수기(추석 전 6주, 2022.7.29.∼2022.9.8.) 도축 물은 지난해 추석 성수기(2021.8.9.∼2021.9.19.)보다 1.7% 증가한 13만 3천 두였고, 한우 경락가격은 지난해 추석 성수기 대비 11.1% 하락한 19,698원/㎏(평년 대비 1.6%↑)로 나타났다.

 

- 축산물품질평가원 "추석 성수기 한우 도축 증가…연말 물량 증가 예상"
- 한우 도축은 전년 동기대비 한우 8.7%, 거세우 2.9%, 암소 16.5% 각각 증가
- 육우 사육은 16만 6천 두로 전년 동월대비 1.1% 감소
- 젖소 사육은 39만 두로 전년 동월대비 2.8% 감소


또한, 9월 말일 기준 25∼28개월령의 한우 수소(거세 포함)의 사육 마릿수는 14만 6천 두로 지난 해 9월에 비해 5.7% 증가하여 올해 연말(10∼12월)에는 한우 고기 공급량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올해 3분기 한우 도축 마릿수는 23만 2천두로, 지난해 같은 분기와 비교했을 때 8.7%(19천 두) 증가했고, 그중 거세우 11만 7천 두, 암소는 11만 4천 두가 도축되어 각각 2.9%, 16.5% 증가했다. 이는 암소 도축 확대에 따른 전체 한우 도축량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육우와 젖소 도축도 지난해 같은 분기 대비 각각 0.1%, 1.9% 증가했다.

 


한우 경락가격(7∼9월)은 평균 19,592원/㎏으로 지난해 같은 분기에 비해 10.8% 하락했으나, 명절의 영향으로 전 분기(4∼6월, 19,484원/㎏)보다는 가격이 상승하였다. 육우의 경우 1등급 이상 출현율 하락 등의 이유로 육우 경락가격이 하락하는 추세를 보였다.

축평원 관계자는 “최근 원/달러 환율 강세로 사료가격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므로 축산 농가에서는 암소의 선제적 감축, 거세우 조기출하 등을 통해 경영 개선방안을 모색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