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포커스

NH콕뱅크 '농·축산물 구매'  특화서비스 큰 호응

- 상호금융, 7개월 만에 가입고객 1백만명 순증...1천만 가입고객 목표
- 디지털 생활금융 플랫폼으로 금융서비스 외에도 출자 배당금 조회 서비스
- 밀착형 플랫폼... 영농정보, 농·축산물 구매와 같은 차별화된 특화서비스 제공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의 모바일 플랫폼 ‘NH콕뱅크’는 지난 1일 전년말 대비 1백만 고객이 신규 가입하여 가입고객 930만명을 넘어섰으며, 연말까지 1천만 고객 달성을 목표로 우리쌀을 증정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추진 중에 있다.

 


‘NH콕뱅크’는 농협의 디지털 생활금융 플랫폼으로 금융서비스 외에도 출자 및 배당금 조회, 영농정보 제공, 농·축산물 구매와 같은 차별화된 특화서비스 제공해 소비자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농협은 연내 1천만 고객 달성을 위해 지난달 26일부터 신규 가입고객이라면 누구나 우리쌀을 받을 수 있는 ‘무럭이와 쌀맛나는 휴가 보내세요’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으며, 오는 10월에는 조합원·시니어·주니어 등 고객군별 맞춤형 서비스와 모바일 창구출금, 입출금 알림 등의 기능을 추가해 생활 밀착형 플랫폼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

 


조소행 상호금융대표이사는 “고객님의 성원에 힘입어 ‘NH콕뱅크’가 반년 남짓한 짧은 시간 만에 가입고객 1백만명 순증이라는 큰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 콕뱅크가 1천만 고객을 넘어 전 국민과 함께하는 농협의 대표 디지털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