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지역사회

'치유농업사' 2급 자격시험 8월 14일까지 접수

- 한국농업기술진흥원, 8월 8일부터 일주일간 원서접수, 제1차 시험 9월 7일 시행

 

한국농업기술진흥원(원장 안호근)은 7월 1일, 2024년 2급 치유농업사 자격시험 신청을 8월 8일부터 14일까지 일주일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2급 치유농업사 자격시험은 제1차 객관식시험, 제2차 주관식시험으로 구분되어 진행되며, △제1차 시험은 9월 7일, △제2차 시험은 11월 2일에 진행될 예정이다.

 

 치유농업사 자격시험을 응시하기 위해서는 전국 18개 지정 양성기관에서 교육을 이수하여야 하며, 자격증 취득 시 국내에서 치유농업 전문가로 활동할 수 있다. 
올해부터 치유농업 연구개발 및 육성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으로 제2차 시험이 약술형 및 논술형의 주관식 시험에서 단답형 및 서술형의 주관식 시험으로 간소화 된다. 

 

기존 2차 시험의 약술·논술 형태의 정의가 모호하여 수험생들의 시험 준비에 어려움이 있어, 단답형 시험을 통한 명확한 시험운영으로 응시생의 부담을 줄일 수 있게 되었다.
치유농업사 자격시험의 시험과목, 장소 등 자세한 내용은 농촌진흥청 및 농진원 홈페이지, “치유농업ON”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농진원 관계자는 원서접수 및 합격자 발표, 자격증 신청 등은 통합하여 “치유농업ON”에서 가능하므로, 자격시험 응시자는 사전에 홈페이지에 회원가입을 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농진원 안호근 원장은 “급변하는 사회 속에서 웰빙, 웰니스가 생겨났듯이 지치고 힘든 마음을 치유농업으로 위로할 수 있고, 이를 위해 치유농업사의 육성은 필수적”이라면서, 한국농업기술진흥원은 전문성을 보유한 치유농업사의 배출을 위해 공정하고 투명한 치유농업사 자격시험 운영을 약속드리겠다”라고 말했다. 나남길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