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대산농촌재단, 해외농업연수 모집...24일 마감

- 대산농업연수 ‘미래가 있는 농촌! 지속 가능한 농업!’ 테마로 프랑스, 독일, 오스트리아
- 농민, 농업 관련 단체 실무자, 활동가, 연구자 대상 14일간 연수

대산농촌재단(이사장 김기영)이 2023년 대산농업연수 ‘미래가 있는 농촌, 지속 가능한 농업’에 참가할 연수자를 모집한다.

프랑스 툴루즈 지역과 독일 바이에른, 오스트리아 티롤 지역을 중심으로 오는 4월 23일(일)부터 5월 6일(토)까지 총 14일 일정으로 진행하는 이번 연수는 농민과 관련 단체 실무자, 활동가, 연구자 등을 대상으로 한다.

2023년부터 새롭게 적용되는 EU의 CAP(공동농업정책)과 유럽 가족농의 부가가치 창출 사례, 전문농업인을 양성하는 시스템과 에너지 자립 지자체, 농민과 도시민의 다양한 연대와 협력 현장과 농의 가치 확장 사례 등을 폭넓게 살펴본다.

대산농업연수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대산농촌재단 홈페이지에서 서식을 내려받아 재단으로 2월 24일(금)까지 제출하면 된다.

 


한편, 주요 연수내용은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EU의 농업정책과 현장인 프랑스, 오스트리아, 독일의 정책기관 및 현장(바이에른주 농림부, 오스트리아 슈바츠군 농업회의소, 전문가 세미나 등이다.

또, 농민과 도시민 연대의 프랑스 아맙AMAP(공동체지원농업), 라 휘시키드(소비자 연대, 로컬푸드), 파머스마켓 등이다. 나하은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