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가축전염병' 차단 역학조사관 교육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는 ‘22년부터 역학조사관 교육훈련(이하 역학조사관 교육) 과정을 개설하여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역학조사관 교육은 고도의 전문지식과 경험이 필요한 가축전염병 역학조사 업무를 수행하는 역학조사관을 양성하여, 가축전염병에 의한 사회적․경제적 피해 최소화에 기여하고자 ‘20년 가축전염병 예방법을 개정하여 신설되었다.

  역학조사관은 검역본부 소속의 중앙역학조사관과 시도 및 시도 가축  방역기관 소속의 시도 역학조사관으로 구성되며, ’22년 8월 현재 총 140명이 지정되어 있다. 이들은 2년 과정의 역학조사관 신규교육(120시간 이상의 기본교육과 144시간 이상의 실무교육으로 구성)을 이수하고 그 후 매 2년마다 보수교육을 받아야 한다. 올해는 교육 첫해로써 125시간의   기본교육과 72시간의 실무교육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22년 역학조사관 교육은 역학조사관 지정 및 교육․훈련에 관한 고시에 따라 교육의 전문성 제고를 위해 강원대학교 산학협력단(사업책임자 수의과대학 박선일 교수)에 위탁실시하고 있으며, 주요 교육 과정은 역학조사 기초 및 실무, 가축 사양관리, 가축 방역정책 현안 및 예찰 시스템 이해, 통계 이론 및 실습, 시공간 자료 분석, 드론 이론 및 실습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올해는 총 2기수 33명의 중앙 및 시도 역학조사관을 대상으로 6월 13일부터 7월 27일까지 기본교육을 실시하였고, 8월 1일부터 9월 1일까지 실무교육 과정을 운영한다.
  아울러, 올 9월에는 역학조사관 교육 참석자 외에도 중앙 및 시도 가축방역관 등을 대상으로 세미나 형태의 보수교육을 지역별로 2회 실시할  예정이며, 역학조사 관련 교류 강화 등을 위한 행사도 예정되어 있다.

  검역본부 박봉균 본부장은 “각종 현안 업무에도 불구하고 가축전염병 관리의 최일선을 담당하고 있는 역학조사관의 역량 강화를 위해 장기간의 교육과정에 참여한 역학조사관과 소속 기관 및 부서장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앞으로도 수의 역학조사 분야의 고도화를 위해 역학교육센터 설립 추진 등 역학  조사관 교육제도의 지속적인 발전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박시경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