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경제

퓨리나사료 ‘한돈 경영인 세미나’ 성공리 개최

- 퓨리나사료, 국내외 시장상황 전망 및 경영전략 제시
- ‘농장경영분석’과 ‘모돈갱신’을 통한 생산성 향상 독려

 

퓨리나사료(대표 박용순) 13지구는 최근 충남 예산 리솜스파캐슬에서 양돈 경영인과 함께 “2022년 퓨리나 충남 한돈 경영인 세미나”를 개최하였다.

계속되는 곡물 가격 급등,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경기침체 등 다양한 내외부 요인이 존재하는 상황에서 국내외 긍정적인 양돈시장 전망과 경영전략을 제시하였다.

 

이 자리에서 곽동률 퓨리나 양돈판매부장은 변동성과 불확실성이 큰 2022년 한돈 시장 상황에서 국내외 하반기 돈육 공급과 소비를 감안하여 미루어 볼 때 하반기 돈가는 큰 어려움은 없을 것이며, 더 긴 시야로 산업을 바라보고 준비하자고 강조하며 큰 공감을 얻었다. 그러나 현재 ASF, 코로나19, 원재료비 상승, 정부 규제강화 등 한돈 농가에게 넘어야 할 많은 도전 과제들을 이야기하며, 이를 극복하기 위한 농장의 미래 경영 전략에 대해서 소개하였다. 한돈 농가에 닥친 도전과제들을 철저히 준비한다면 잘 이겨낼 것이라고 자신 있게 발표하였다.

 

이어 퓨리나 강성걸 양돈판매부장은 ‘튼튼한 양돈, 농장속의 기회’ 주제 발표를 통해 “기업축산으로 나아가는 이 시기에 농장 운영과 경영은 중요하다. 필수적으로 양돈 경영분석을 해야 한다. 결국 고정비가 높은 한돈 산업 특성 상 출하두당 생산비를 줄이기 위한 높은 생산성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야 한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모돈 갱신율이 중요하기 때문에 후보돈 도입을 위한 도태 기준을 정해야 한다. 또한, 후보돈 격리, 순치와 더불어 후보돈의 체중과 관리에 집중해야하며, 특히, 완벽한 순치를 위한 방식과 혈청검사, 그리고 적정 초종부체중, 후보돈 급여프로그램, 체형확보, 등각기 활용, 조도관리를 통해 농장의 생산성을 높여야 한다”고 필수 방안을 소개하였다.

 

퓨리나 환경솔루션팀 박경호 이사는 최근 변동되는 환경관련 규정으로 인해 어려움에 직면한 농가들에게 해결책을 제시하며 큰 주목을 받았다. 그리고 “단 한차례 방문으로 고객의 신뢰를 얻는다”라는 모토로, 퓨리나의 축산환경 관리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농가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을 것을 약속하였다.

 

마지막으로 퓨리나 이선근 영업이사는 “급변하는 사업 환경이지만, 불확실성과 변동성 뒤에는 반드시 기회가 온다. 중장기적 시각으로 투자하고 계획하여 다가올 기회를 지금부터 준비하자”고 당부해 관심을 끌었다. 박시경 k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파노라마


농/업/전/망/대

더보기

귀농·귀촌소식

더보기
농촌진흥청-엘지헬로비전, 청년농업인 적극 지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10일 종합유선방송사업자인 엘지(LG)헬로비전(대표이사 송구영)과 업무협약을 맺고,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판로 확대와 판촉역량 향상을 위해 협력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비대면 및 온라인 소비 증가에 맞춰 전자상거래와 홈쇼핑 등 판매 창구에 청년농업인이 생산한 상품의 입점과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청년농업인 생산 농산물 및 가공품 상품화 △청년농업인 경영체 판로 확대 및 상품홍보, 유통‧판촉 역량 강화 지원 △청년농업인 취업‧창업 활성화 교육 및 행사 공동 추진 등에 협력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이번 협약에 앞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지역별 우수 청년농업인 경영체를 선발했다. 최종 선정된 15개 경영체는 오는 12월까지 엘지헬로비전의 방송 프로그램 및 지역 채널 커머스(상거래)를 통해 순차적으로 소개될 예정이다. 엘지헬로비전은 온라인 쇼핑몰 ‘제철장터’와 지역 케이블 TV 채널등 다양한 유통 창구를 보유하고 있다. 엘지 헬로비전 송구영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이 잠재력을 가진 청년농업인 경영체의 성장‧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조재호 청장은 “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