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PR

농협 'NH콕뱅크3.0' 서비스 개시!

소성모 대표 "금융권 최초 농산물 직거래 서비스 실시로 디지털 경계 허물어"
비대면 거래 상품 확대 등 농·축협 고객 편의성 대폭 개선

농협상호금융(대표이사 소성모)은 전국민의 디지털도우미인 NH콕뱅크를 전면 리뉴얼한 NH콕뱅크3.0을 지난달 27일(토)부터 서비스 적용하였다고 밝혔다.

NH콕뱅크는 젊은 세대뿐 아니라 핀테크로 소외되기 쉬운 농업인과 고령층도 쉽게 금융거래가 가능하도록 개발되어 꾸준한 호응을 얻고 있으며, 10월 현재 가입고객이 330만명을 돌파하는 실적을 거두고 있다.

 

금차 리뉴얼한 NH콕뱅크3.0은 화면 디자인을 단순화하고, 모든 서비스를 한 화면에서 접할 수 있도록 고객 접근 경로를 단축하여 고객 편의성을 대폭 개선했다. 또한 갈수록 증가하는 고객의 비대면 상품 수요에 대응하여 신용카드 발급, 모바일 환전 서비스, 증권투자 정보 등 비대면 금융상품을 새롭게 선보인다.

또한, 고객이 자주 이용하는 송금 이체한도 상향, 큰 글씨 송금 화면 제공, 및 공과금 확대, 교통카드 자동충전기능 등의 생활금융 서비스도 확대 개편하여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금융권 최초로 금융과 유통을 결합한 융·복합 서비스인 콕푸드를 농협경제지주와 공동으로 구축하여 앞으로는 콕뱅크에서 농협과 농가가 추천하는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게 되었다.

 

소성모 농협상호금융대표이사는 “이번 NH콕뱅크3.0 리뉴얼을 통해 고객 편의성을 더욱 높였고, 농업인과 도시민을 연계하여 농・축산물의 손쉬운 구매가 가능하게 되었다.”며, “이를 통해 디지털 금융 경쟁력 향상 및 농가소득 증대를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나남길 kenews.co.kr

관련기사



포토뉴스 파노라마




배너